군포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포시, 지역안전지수 3년 연속 1등급
행정안전부 발표 지역안전지수 7개 분야 중 5개에서 1등급… 도내 1위
기사입력  2017/12/18 [14:44] 최종편집    이성관 기자

군포시가 3년 연속 지역안전지수 1등급을 기록했다.

시는 지난 13일 행정안전부가 공개한 지역안전지수에서 7개 분야 중 5개에서 1등급을 받아 전국 75개 시 단위 및 경기도 내 31개 시·군 가운데 가장 안전한 도시로 평가받았다.

 

지역안전지수는 각 지자체의 안전수준을 분야별로 계량화한 수치로 교통사고, 화재, 범죄, 자연재해, 생활안전, 자살, 감염병 등 7개 분야에 대해 전국 시·도 및 시·군·구별로 공개하고 있다.

 

 

이날 발표에 따르면 군포시는 지난해와 동일하게 화재·교통·생활안전·자살·감염병 분야에서 1등급을 받았다. 이와 관련 전국 226개 기초자치단체 가운데 7개 시·군·구만 5개 분야 이상에서 1등급을 받았으며, 경기도에선 군포시와 의왕시 단 2곳뿐이어서 군포시는 고무적인 결과로 이해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안전지수 1등급을 하나도 받지 못한 시가 총 52곳이고, 경기도에서만 11곳으로 전체의 69%에 달했다. 군포시는 이와 같은 결과가 타 지역에 비해 압도적으로 안전한 곳이라는 근거라고 자찬하였다.

 

시 관계자는 “전국 지자체 최초로 경찰청 도시교통정보센터와 실시간 교통신호 정보공유 시스템을 구축하고, 생활안전 CCTV를 통한 안심보행서비스 및 인근 대학병원과 연계한 자살예방사업 등 안전도시 구축을 위해 전방위적으로 맞춤형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윤주 군포시장은 “시민의 재산 및 생명과 직결된 안전만큼은 아무리 강조해도 부족하지 않다”며 “전국 최고 수준의 안전시스템이 유지될 수 있도록 유기적인 협조체계 구축 및 관련시책 발굴 등 시민 안전 확보에 더욱 만전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