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시아문예 2017 신인상 시상식 개최
(사)푸른세상, 12년간 문학인 양성과 등단을 이끌어 내
기사입력  2017/12/20 [14:00] 최종편집    경기브레이크뉴스

 

()푸른세상(이사장 송병훈)이 발간하는 아시아문예(亞細亞文藝) 2017년 신인상 시상식이 지난 16일 서울시청에서 있었다. 이날 한 해 동안 신인으로 뽑힌 19명의 시인에게 등단패가 전달 되됐다.

 

()푸른세상은 올해로 12년간 문학잡지인 아시아문예를 발간하며 2백여 명의 문학인을 양성했고, 교도소 수형자들이 참여하는 문학창작반을 운영하여 10여 명의 시인을 등단시키는 등 사회공헌과 문학인 양성에 앞장서 온 바 있다.

▲ 2017 아시아문예 신인상시상식 및 송년회 전경     © 경기브레이크뉴스

 

이날 송병훈 이사장은 “‘글에 가 없으면 글이 아니다라는 성현의 말씀대로 수상자 여러분은 가르침이 있는 좋은 글을 써서 맑고 밝고 아름다운 세상을 만드는데 주역이 되어 달라고 는 당부하였다.

 

그밖에 김시우 시인(성산효대학원대학교 부총장)문학은 하모니다라는 특강과 시낭송, 최경수 이순종 부부의 마술, 그리고 연주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한편, 신인상 수상자는 조용호, 박영주, 박희원, 신현우 등 계절별로 발간된 아시아문예에서 소개된 19명이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