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2019년 시무식 열어... 공정, 평화, 복지를 경제살리기와 연계
기사입력  2019/01/07 [13:46] 최종편집    이성관 기자

 

 

▲ 시무식에서 신년사를 하고 있는 이재명도지사     © 경기브레이크뉴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민선7기 3대 핵심가치인 ‘공정, 평화, 복지’ 실현이야말로 침체된 경제를 살릴 수 있는 방안임을 강조했다.

 

이 지사는 3일 소방재난본부에서 열린 ‘2019년 시무식’에서 “서면으로 작성한 신년사를 읽는 대신 우리가 꼭 해야 할 과제를 한번 짚어보자”라고 제안한 뒤, 민선7기 3대 핵심가치인 ‘공정, 평화, 복지’를 차례로 제시하며 ‘경제살리기’와의 연관성을 조목조목 설명했다.

 

이 지사는 이어 “힘세고, 돈 많고, 권력자와 가깝다는 이유로 부당한 이익을 보지 않도록 하면 많은 사람들이 희망을 갖게 되고, 자원이 효율적으로 잘 쓰여질 것”이라며, “공정함이야말로 모든 것의 출발인 만큼 공정함의 가치를 모든 영역에서 지켜 나가야한다”고 당부했다.

 

또 이 지사는 “복지라고 하면 경제 성장과 반대 개념이라고 생각하는데, 복지야말로 경제문제와 맞닿아있다”라며, “고도성장시대에는 돈을 투자하는데 집중해야 하지만, 투자할 돈이 있어도 투자할 데가 없는 요즘과 같은 저성장시대에는 소비를 진작시키고 시장을 넓히는데 돈을 써야 한다”고 말했다.

 

끝으로 이 지사는 “공무원들이야말로 죽을 사람을 죽지 않게 하고 생명을 부여하는 ‘신의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라며 “첫 임용을 받아 출근하는 기분을 살려 ‘도민들을 위해 뭘할까’, ‘경기도를 위해 뭘할까’, ‘어떻게 공무원으로서 자긍심 넘치는 삶을 살까’를 고민해줬으면 하는 바람”이라며 공무원들의 책임 있는 자세를 당부하며 시무식 인사말을 마무리했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