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9 평촌아트홀 어린이 체험전 8월 31일까지열어
12지신 동물 오감체험 전시 및 공연 <고장난 동물시계>
기사입력  2019/08/09 [15:53] 최종편집    류연선 기자

 [경기브레이크뉴스 류연선 기자] 안양문화예술재단(이사장 최대호)은 여름방학을 맞아 2019 평촌아트홀 어린이체험전 <고장난 동물시계>를 8월 6일부터 31일까지 선보인다.

 

24개월 이상부터 초등학생까지 즐길 수 있는 <고장난 동물시계>는 전통연희 전문예술단체인 극단 놀플러스와 안양문화예술재단의 공동 기획·제작한 어린이 오감체험 전시·공연이다. 12지신 동물이 의미하는 시간과 계절, 동물의 특성을 250여 평에 달하는 공간에 다양한 오브제와 미디어아트로 표현하고, 아이들이 빛 그림자놀이, 전통악기 체험, 탈춤 등 전통연희 공연관람 등의 과정을 거치며 예술적 감수성을 키울 수 있도록 구성되었다.

 

아이들은 고장난 12지신 동물시계를 고치기 위해 모험을 떠나고, 열두 동물을 만날 때마다 다양한 공감각 놀이를 즐기며 동물 도장을 모아 시계를 다시 움직이게 된다. 마지막 공연까지 총 13마당으로 구성되는 <고장난 동물시계>는 그동안 어린이체험전에서 경험하지 못한 양질의 공연예술과 미디어아트, 공간마술을 선사하는 복합문화예술 놀이마당이 될 것이다.

 

24개월 이상 관람가로 기본(러닝타임 90분) 관람료는 전석 14,000원, 보호자 7,000원, 단체 9,000원이며, 평일 9시 30분(러닝타임 60분)은 전석 9,000원, 보호자 및 단체 7,000원에 판매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전화 031-687-0506/0553으로 문의하면 된다.

▲ 고장난 동물시계 포스터     © 경기브레이크뉴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