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청소년/교육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소년이 뽑은 2019 10대 뉴스
1위 ‘버닝썬 사건’, 2위 ‘일본 불매운동’, 3위 ‘오디션 프로그램 조작’
기사입력  2020/01/06 [17:11] 최종편집    류연선 기자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수원 화홍고등학교에서 열린 도교육청 청소년방송 ‘미디어경청’ 송년 콘서트에서 ‘청소년이 뽑은 2019년 10대 뉴스’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결과 1위는 10.3%를 얻은 ‘버닝썬 사건’이 차지했다. 2위는 ‘일본 불매운동’으로 8.6%, 3위는 ‘오디션 프로그램 조작’이 5.7%로 나타났다.

 

10대 뉴스 가운데 ‘조두순 출소’가 5.1%로 5위, ‘홍콩 민주주의 시위’가 3.8%로 6위, ‘조국 법무부장관’ 사건이 2.8%로 8위로 뽑히며, 정치·사회적 현상과 역사적 사건이 상당한 비중을 차지했다.

 

그밖에 ‘설리(연예인 악플)’가 5.4%로 4위, ‘호날두 노쇼’가 3.7%로 7위, ‘손흥민’이 2.8%로 9위, ‘방탄소년단’이 2.5%로 10위를 차지했다.

 

이번 10대 뉴스 조사는 경기도교육청이 11월 22일부터 12월 15일까지 ‘미디어경청’ SNS와 인터넷 포털 온라인 설문조사를 통해 진행한 것으로 설문에는 전국 청소년 440명이 참여했다. 이 가운데 유효응답자 수는 323명이다. 설문에 활용된 키워드는 총 70개로 각종 포털사이트에서 월 단위로 청소년이 가장 많이 검색한 키워드로 선정했다.

 

경기도교육청 김주영 대변인은 “청소년들이 학업·진학 문제뿐만 아니라 사회현상이나 역사적 사건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는 사실이 10대 뉴스 조사 결과에 여실히 드러난다”며 “경기도교육청은 앞으로도 ‘미디어경청’이 경기도 청소년의 언론 창구가 되어 마음껏 소통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지원할 계획” 이라고 말했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시 글로벌도서관 하반기 온라인 영어독서강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