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종천 과천시장, 홍정기 환경부 차관과 환경기초시설 관련 현안 논의
기사입력  2020/07/06 [17:02] 최종편집    류연선 기자

 

 

김종천 시장이 환경부 탄소중립프로그램 시범사업 현장 방문차 과천시 자원정화센터를 방문한 홍정기 환경부 차관을 만나 지역 내 환경기초시설과 관련한 현안을 공유하고, 이에 대한 협조와 지원을 요청했다.

 

김종천 시장은 “과천시 자원정화센터 현대화사업 추진에 따른 적극적인 협조와 강화된 하수처리시설 방류수질 기준 적용 시기를 2025년에서 2030년 이후로 조정해 줄 것”을 요청했다. 아울러, “과천시 하수처리시설 확장 이전 후보지에 대한 한강유역환경청과의 협의가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협조해달라”고 요청했다.

 

특히, 하수처리시설과 관련해 현재 가동되고 있는 과천시 하수처리장이 국가가 추진하는 과천과천 공공주택지구에 포함되면서 하수처리장을 이전 및 신설할 계획 중에 있으나, 해당 개발사업 일정을 감안하면 2027년 이후에나 하수처리장 신설이 완료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과천시에서는 하수처리시설의 노후화에 따른 처리능력 저하와 주택개발사업 추진 일정을 종합적으로 감안하여, 공공하수처리시설 방류수질 강화 계획 적용 시점을 2030년 이후로 조정하여 적용하는 방안에 대해 검토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홍정기 차관은 “과천시의 의견에 대해 면밀히 검토해보겠다”고 말했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슬기로운 부모생활’ 참여자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