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수리산상상마을, ‘내가 먼저 GREEN’ 한 가족 특별 관람
기사입력  2020/07/29 [10:49] 최종편집    류연선 기자

 

▲ 내가 먼저 그린 전시실     ©경기브레이크뉴스

 

군포문화재단은 수리산상상마을 어린이창의예술센터에서 진행되는 기획전시 ‘자원순환전 <내가 먼저 GREEN>’의 ‘한 가족 프로젝트’를 실시한다.

 

<내가 먼저 GREEN>은 예술가의 작품을 통해 무분별한 소비 때문에 발생하는 환경문제를 인식하고, 일상 속에서 환경을 위해 실천할 수 있는 방법이 무엇인지 생각해보는 체험형 전시다.

 

재단은 코로나19로 인해 문화예술 활동에 참여하기 어려운 시민들이 안전하게 전시를 관람할 수 있도록 한 가족 프로젝트를 진행하는데, 1가족만 전시장에 입장해서 전시를 관람하고 교육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하는 방식이다.

 

한 가족 프로젝트는 5인 이내의 가족단위를 대상으로 100% 인터넷 사전예약을 통해 운영되며, 약 90분에 걸쳐 전시 관람과 체험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전시는 오는 10월 31일까지 진행되며, 오전 1회, 오후 2회로 나누어 하루에 3가족만 관람할 수 있다. 향후 한 가족프로젝트는 코로나19 확산세에 따라 두 가족 또는 세 가족 프로젝트로 확장될 수 있다.

 

전시 입장료는 1가족당 5천원이며, 관람을 희망하는 시민은 희망일 전 주 금요일까지 수리산상상마을 홈페이지나 블로그를 통해 신청해야 한다.

 

▲ 내가 먼저 그린 전시실     ©경기브레이크뉴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시, ‘랜선으로 즐기는 슬기로운 독서생활’ 수강생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