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의왕시의원, 시민단체와 GTX-C 의왕역 정차 의기투합
기사입력  2020/08/10 [15:40] 최종편집    이동한 기자

 

 

 

 

의왕시의회(의장 윤미경)가 지난 28일 시민단체와 함께 경기도의회를 방문해 GTX-C노선 의왕역 정차를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간담회는 의왕시의회 윤미경 의장, 이랑이 부의장, 전경숙 의원, 윤미근 의원과 의왕역발전을위한주민총연합회(회장 김정춘) 회원들이 GTX-C노선에 의왕역 정차의 필요성을 설명하고,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C노선 기본계획’에 의왕역 정차가 포함될 수 있도록 경기도의회의 적극적인 노력과 지원을 당부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의왕시의원과 시민단체는 철도기술연구원, 한국교통대학교, 현대로템 등 철도첨단연구시설이 밀집된 국내 유일의 철도특구 지역에 위치한 의왕역은 GTX가 기존 선로(경부선)와 편의시설 등의 공용이 가능하다는 것을 강조했다.

 

그간 의왕시의회는 자체 사전타당성 조사를 위한 예비비 승인,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C노선 의왕역 정차 기본계획 반영을 위한 촉구 결의안’ 채택 등 의왕역 추가 정차에 필요한 정책과 예산을 지원하는데 총력을 쏟아왔다.

 

윤미경 의장은 “GTX-C노선의 의왕역 정차추진은, 의왕시민은 물론 수원, 군포 등 인근지역 주민들도 함께 교통복지를 누릴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라며, “경기도의회와 경기도가 의왕시민의 교통복지 향상을 위한 시민의 염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의왕역 정차에 한 목소리를 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슬기로운 부모생활’ 참여자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