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행복마을관리소, 안양시 관양1동에 둥지 터
원도심 주민들의 생활편익 도모
기사입력  2020/09/07 [15:30] 최종편집    류연선 기자

 

안양시 경기행복마을관리소(이하 행복마을관리소)가 지난 28일 관양1동(관악대로359번길 10-33 라이언빌딩 106호)에 둥지를 텄다.

 

원도심 주민들의 생활편익을 도모할 행복마을관리소는 경기도와 안양시가 50%씩 재원을 부담해 운영한다.

 

 

지킴이 활동을 중심으로 지역밀착형 순찰과 아동 등하교 지도 및 취약계층 불편해소 등 지역안전을 도모하게 된다. 택배보관과 공구대여 및 소규모 회의공간 제공 등으로 생활편의도 도모한다.

 

49.3㎡공간의 행복마을관리소는 지킴이(8명)와 사무원(2명) 등 10명이 오전 8시부터 오후 10시까지 2교대로 근무, 지역주민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공공복지서비스를 펼쳐나갈 계획이다.

 

행복마을관리소가 들어선 관양1동은 안양인구의 6.8%인 3만8천여명이 모여 사는 관내에선 가장 인구가 많은 지역이다. 이중 취약계층은 약 5600여명에 달하는 실정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관양1동 행복마을관리소의 내실 운영으로 지역주민들 생활편의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고, 만안구 원도심지역에도 추가 운영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슬기로운 부모생활’ 참여자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