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양시, 소셜미디어 대상으로 ‘그랜드 슬램’ 달성
‘정책 공모’, ‘규제 혁신’, ‘SNS 소통’, ‘재정’ 모두 대상
기사입력  2020/11/19 [17:55] 최종편집    류연선 기자

 

▲ 안양시, 소셜미디어 대상 수상     ©경기브레이크뉴스

 

안양시가 지난 12일 ‘제13회 대한민국 소셜미디어 대상’ 기초자치단체 부문 대상을 수상함으로써 정책 공모, 규제 혁신, SNS 소통, 재정 등 4대 분야 ‘그랜드 슬램’을 달성했다.

 

안양시는 지난 10월부터 최근까지 ‘경기 퍼스트 정책 공모전’ 대상, ‘제3회 지방규제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우수상, ‘대한민국 소셜미디어 대상’ 기초자치단체 부문 대상, 2019 회계연도 재정분석 ‘가’ 등급 등 다양한 분야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고 있다.

 

지난 10월 27일 ‘새로운경기 정책공모 2020, 경기 퍼스트’ 공모전에서 2년 연속 대상을 수상하며 시상금 60억 원을 확보했다. 대상을 수상한 ‘경기 밤도깨비 안심셔틀’ 정책은 자율주행 기술과 안양시 안전귀가 서비스를 결합한 심야셔틀로, 평촌 도심 일대에 2022년 하반기 운행을 목표로 하고 있다.

 

지난 10월 24일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제3회 지방규제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을 받으며 1억 원의 재정인센티브를 받았다.

 

▲ 안양시, 소셜미디어 대상 수상     ©경기브레이크뉴스

 

그리고 최근인 12일에는 소통 채널 운영을 비롯한 85개 평가지표에서 고르게 높은 점수를 획득하며 ‘제13회 대한민국 소셜미디어 대상’ 기초자치단체 부문 대상을 수상했으며 올해 실시한 2019 회계연도 지방자치단체 재정 건전성 분석 결과에서도 종합등급 분야에서 가장 높은 ‘가’ 등급을 받았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안양시의 그랜드 슬램 달성은 모두 시민 여러분께서 힘을 실어주신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꼭 필요한 정책을 만들고’, ‘불합리한 규제를 혁신하고’, ‘시민과 원활히 소통하며’, ‘시민 세금을 알뜰히 쓰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yang City achieves'Grand Slam' for social media

 

All of'policy competition','regulatory innovation','SNS communication', and'finance'

 

Anyang City achieved the grand slam in four areas, including policy competition, regulatory innovation, social media communication, and finance by receiving the grand prize in the basic government sector at the 13th Korea Social Media Awards on the 12th.

 

Anyang City won the Grand Prize in the'Gyeonggi First Policy Contest','The 3rd Local Regulatory Innovation Best Practices Contest', and the'Korea Social Media Awards' Grand Prize in the basic government sector, financial analysis'A' for fiscal year 2019. He has excellent grades in various fields such as grades.

 

On October 27, it won the grand prize for the second year in a row at the “New Gyeonggi Policy Contest 2020, Gyeonggi First” contest and secured 6 billion won in prize money. The “Gyeonggi Bamdokkaebi Safe Shuttle” policy, which won the grand prize, is a late-night shuttle that combines autonomous driving technology and safe return service in Anyang City, and aims to operate in the Pyeongchon city area in the second half of 2022.

 

On October 24th, he received the grand prize at the “3rd Local Regulatory Innovation Best Practices Contest” hosted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nd received a financial incentive of 100 million won.

 

And recently, on the 12th, it earned a high score evenly in 85 evaluation indicators including communication channel operation, and was awarded the grand prize in the basic government sector at the 13th Korea Social Media Awards, and the financial soundness analysis of local governments conducted this year In the result, it received the highest'A' grade in the overall grade field.

 

Mayor of Anyang Choi said, “The achievement of the Grand Slam in Anyang City is all thanks to the empowerment of citizens.” “In the future, we will continue to'make necessary policies','innovate irrational regulations','communicate smoothly with citizens', and'citizen taxes. "I will do my best to use it in a modest way."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안양시립석수도서관, 초등학생 대상 책 만들기 특강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