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불법 주정차 및 불법 적재 단속의 한계
안양 성결대학교 주변, 경수대로 등 상습·요주 지역
기사입력  2020/12/07 [16:59] 최종편집    이동한 기자

 

 

불법 주정차는 단순히 교통법규 위반의 문제일 뿐 아니라 교통사고율을 높이는 주범 중 하나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근절되기 어려운 문제로 여겨지고 있다. 단속이나 조치에 한계가 명확하기 때문이다.

 

불법 주정차 차량은 보행자가 도로횡단 시 해당 차량으로 인해 운전자 시야의 사각지대에 놓이기 쉽게 하며, 통행 차량의 경우 어쩔 수 없이 중앙선을 침범해야 하는 경우를 발생시키기 때문에 사고의 위험성을 높인다.

 

최근 본지는 안양시 만안구 성결대학교 부근 도로와 안양시 동안구 경수대로 위의 상습 불법 주정차 및 불법 적재물에 대한 제보를 받고 취재에 나섰다.

 

현장 방문 및 지도 어플리케이션 로드뷰로 확인한 결과, 해당 지역에서 차량들이 상습적으로 불법 주정차를 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불법 주정차 및 불법 적재에 대한 단속 권한은 각 구청에 있다.

 

본지는 우선 성결대학교 인근 불법 주정차 문제에 대해 알아보기 위해 만안구청 교통녹지과 교통지도팀에 문의를 했다. 교통지도팀 담당자는 “해당 지역은 평일보다 주말에 불법 주정차 문제가 상습적으로 벌어지는 곳”이라며, “특히 성결대학로 31의 경우 버스 정류장임에도 불구하고 주말에 불법 주정차 차량들이 도로를 점거하고 있어 차량 운행 및 버스 이용자들의 어려움을 발생시키는 곳으로 알고 있다”고 답변했다. 하지만 이곳은 고정형 카메라가 미설치 된 곳으로 주말 단속에는 어려움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평일에는 매일 단속반을 운영하고 있으며, 주말에도 신고지역 위주로 단속반을 출동시키고 있다. 단속반 이외에도 고정형 카메라를 통해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단속을 하고, 카메라에 20분 이상 주정차를 한 것이 확인되면 과태료를 부과하고 있다”고 말한 뒤 “하지만 부족한 단속인원으로 인해 상습민원발생 지역이라고 하더라도 매번 단속하는 것에는 어려움이 있다”고 답변했다.

 

그렇다면 이렇게 지속적으로 단속을 하는 것이 어려운 곳에서는 견인 등의 강력한 처벌을 하는 것은 어떨까?

 

이에 대해서는 안양시 불법 주정차 견인을 맡고 있는 안양도시공사 교통지원부에 문의를 하였다.

 

안양도시공사 교통지원부 서기원 부장은 “안양도시공사가 민원인의 요청으로 바로 해당 불법 차량을 견인할 수는 없다”고 말했다. “도시공사는 관할 구청 단속 공무원이 민원이나 단속을 통해 해당 주정차 위반 차량을 견인 차량으로 지정해야 만 차량의 견인이 진행된다”고 말하며, “최근에는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인한 서민 경제가 어려운 것이 반영돼 가급적이면 부과금이 들어가는 견인조치는 되도록 자제하는 편이라고 알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평일 저녁이나 주말 견인에 대해서는 “도시공사 직원들의 경우 공무원이 아니다보니, 평일 저녁이나 주말까지 인원을 대기시킬 수 없는 형편이기에 필요한 경우에만 한정적으로 구청의 요청을 받아 주말 출동을 한다”고 답변했다.

 

 

한편 경수대로 7xx 도로 상에 과일 박스 등이 적재돼 있는 상황에 대해서는 교통녹지과가 아니라 구청 건설과의 도로행정팀에서 담당하고 있다. 동안구 건설과 윤병한 도로행정팀장은 해당 사안에 대해 “이런 민원의 경우가 해결하기 가장 어려운 부류”라며, “단속이 있을 때만 잠깐 치웠다가 다시 내놓으면, 단속 공무원이 대처하기가 어렵다”고 밝혔다. 이어 “심각한 곳이라고 판단되면 일주일 정도 상주 단속을 하기도 하지만 불법 적재의 경우 바로 과태료를 부과할 수도 없기 때문에 더욱 어려움이 따른다”고 답변했다.

 

도로 불법 적재물은 적발 즉시 과태료를 발부할 수 없으며, 먼저 계도기간을 주어야 한다. 이렇게 계도기간을 먼저 주어야 하기 때문에 계도기간을 악용하는 사례가 많다는 것이다.

 

윤 팀장은 “해당 청과물 가게는 확인 결과 올해 과태료를 부과한 전력이 있는 곳이라 요주 지역으로 정하고 있다”며, “하지만 앞서 말한 계도기간을 악용하기도 하고, 구청 단속반이 적은 인원으로 넓은 지역을 커버하고 있다 보니 해당 문제를 확실히 근절할 방법은 요원하다”고 밝혔다.

 

취재 결과 불법 주정차 단속 문제나 불법 적재 문제는 현재 시스템 상으로는 완전히 근절시키기 어려운 것으로 보인다. 확실한 방법은 안전신문고 앱을 통해 일반 시민들이 지속적으로 민원 신고를 하는 것이 가장 효율적이다.

 

미국 뉴욕시에서는 최근 불법주차를 신고할 경우 거둬들인 벌금 일부를 신고자에게 나눠 주는 법안이 제안됐다. 이 법안은 버스와 자전거도로, 횡단보도, 인도 등에 불법으로 주차한 차량을 대상으로 한다. 해당 법안은 아직은 승인이 필요한 상태이며, 승인이 되더라도 구체적인 법 규정을 마련하고 시행하기까지는 시간이 필요할 것으로 보이지만, 다수의 불법 주정차 차량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우리 경우 역시 단순히 시민의식에만 기댈 것이 아니라, 안전신문고 앱에 포상금 제도를 도입해 불법 주정차 등의 문제에 좀 더 단호한 모습을 보일 필요도 있어 보인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Limits of illegal parking and stopping and illegal loading control

Frequent and critical areas around Anyang Sungkyul University and Gyeongsu-daero

 

 

Illegal parking and stopping is not only a matter of violation of traffic laws, but is also one of the main culprits that increase traffic accident rates. Nevertheless, it is considered a difficult problem to eradicate. This is because there are clear limits to crackdowns and measures.

 

Illegal parking and stopping vehicles make it easy for pedestrians to be placed in the blind spot of the driver's view when crossing the road, and in the case of passing vehicles, it increases the risk of accidents because it is unavoidable to invade the center line.

 

Recently, this magazine received reports on illegal parking and illegal loads on the road near Sungkyul University in Manan-gu, Anyang and Gyeongsu-daero in Dongan-gu, Anyang.

 

As a result of visiting the site and checking the road view of the map application, it was found that vehicles regularly parked and stopped illegally in the area.

 

Each ward office has the authority to crack down on illegal parking and stopping and illegal loading.

 

First of all, we inquired with the Traffic Guidance Team of the Manan-gu Office Traffic Green Area to find out about the illegal parking and stopping problem near Sungkyul University. The person in charge of the Traffic Guidance Team said, “The area is a place where illegal parking problems occur regularly on weekends rather than on weekdays.” In particular, in the case of Seonggyeol Daehak-ro 31, despite being a bus stop, illegal parking and stopping vehicles occupy the road on weekends. I know it is a place that causes difficulties for users.” However, he said that there is a difficulty in cracking down on weekends because there are no fixed cameras installed here.

 

He continued, “On weekdays, we operate a crackdown group every day, and on weekends, we are dispatching a crackdown group mainly to the reported area. In addition to the crackdown team, it is cracked down from 9 am to 6 pm through a fixed camera, and if it is confirmed that the camera has parked for more than 20 minutes, a fine is imposed. Even so, there are difficulties in cracking down every time.”

 

If so, how about using strong punishment such as towing in places where it is difficult to continuously crack down?

 

For this, I contacted the Transportation Support Department of Anyang City Corporation, which is in charge of towing illegal parking and stopping in Anyang City.

 

Seo Ki-won, head of the Transportation Support Department of Anyang Urban Corporation, said, "The Anyang Urban Corporation cannot directly tow the illegal vehicle at the request of a civilian." “The City Corporation says that only when a public official of the competent ward office designates the vehicle that violates the parking and stops as a towing vehicle through a civil complaint or crackdown, the vehicle will be towed.” As much as possible, I know that I tend to refrain from taking traction measures that require levies.” On the other hand, regarding towing on weekday evenings or weekends, he replied, "Since the city construction workers are not public officials, they cannot wait until weekday evenings or weekends, so they only receive requests from the ward office on weekends when necessary." .

 

Meanwhile, the road administration team of the Ward Office Construction Division is in charge of the situation where fruit boxes are loaded on the 7xx road of Gyeongsu-daero. Yun Byeong-han, head of the road administration team of Dongan-gu Construction Division, said, “This kind of complaint is the most difficult category to resolve.” “If the crackdown is briefly removed and released, it is difficult for the enforcement officials to deal with it.” He added, “If it is judged to be a serious place, it may be cracked down on residents for about a week, but in the case of illegal loading, it is even more difficult because it is not possible to impose a fine right away.”

 

Unlawful road loads cannot be fined immediately after being caught, and a period of guidance must be given first. In this way, there are many cases of abuse of the guidance period because the guidance period must be given first.

 

Team leader Yoon said, “As a result of the confirmation, the fruit and vegetable store has a history of imposing a fine this year, so it is designated as a region of interest.” However, the aforementioned period was also abused, and the ward office crackdown team covered a large area with fewer personnel. As there is, there is no way to eradicate the problem.”

 

As a result of the interviews, it seems that it is difficult to completely eradicate illegal parking control problems or illegal loading problems in the current system. The most reliable way is to continuously report complaints from ordinary citizens through the Safety Newspaper app.

 

In New York City, the US recently proposed a law that distributes some of the fines collected for reporting illegal parking to the reporter. The bill targets vehicles illegally parked on buses, bike paths, crosswalks, and sidewalks. The bill is still in need of approval, and even if it is approved, it will take time to prepare and implement specific legal regulations, but it seems that it will be able to solve the problem of many illegal parking and stopping vehicles.

 

In our case, it seems that it is also necessary to show a more resolute appearance in problems such as illegal parking and stopping by introducing a reward system to the safety newspaper app, not simply relying on citizenship.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시 부곡동청소년문화의집, 자치기구 및 동아리 모집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