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공무원 부동산 투기 자체 전수조사
군포시도 전수조사 지시...더민주 경기도당·강득구 의원 등 성명
기사입력  2021/03/19 [17:13] 최종편집    이동한 기자

 

 

경기도가 지난 5일 ‘경기도 개발지구 투기 전수조사단’(이하 전수조사단)을 꾸리고 3기 신도시 정부 합동조사단과 긴밀히 협조하는 한편, 경기주택도시공사(GH) 주도 개발예정지구인 경기 안양 관양고, 안양 인덕원, 용인플랫폼시티, 평택 현덕지구, 광명학온, 성남금토 등 6개 사업지구 및 인접 지역에 대해서 독자적으로 조사하고 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LH 임직원의 부동산 투기의혹과 관련해 경기도 3기 신도시 전 지역과 경기주택도시공사(GH), 유관부서를 대상으로 전면적인 자체 조사할 것이라고 밝힌바 있다.

 

조사 대상 인력은 2013년부터 현재까지 도시주택실, 경기경제자유구역청 및 GH에서 근무한 직원(퇴직자 포함) 전체와 그 가족으로 경기도청 848명, 경기주택도시공사(GH) 723명 등 총 1574명(파견자 3명 추가 포함)을 조사대상으로 선별하고 개인정보동의서를 제출받고 있다. 특히 도는 정당하지 않은 사유로 개인정보 동의를 거부하거나 조사를 방해하는 행위에 대해 국민의 신뢰를 저버리는 한편 부패행위를 은닉하려는 의도가 있다고 판단, 징계 처분이나 수사의뢰 등 엄중 문책하기로 했다. 이와 관련 도는 현재 본인동의서를 미제출한 직원 1명에 대해 조사를 진행 중으로 정당하지 않은 사유가 확인될 경우, 중징계 처분할 방침이다. 도 자체전수조사단의 집계결과, 15일 현재 도청에 재직 중인 직원 697명 중 1명을 제외한 전원이, GH 근무 직원 650명 전원도 본인의 정보 활용을 위한 동의서를 제출했다.

 

또한 경기도는 ‘경기도 공익제보 핫라인’ 홈페이지를 통해 도민 신고를 받고 있다. 도는 경기도 공직자의 부동산 투기 관련 사실을 알고 있는 경우, 적극 신고해 줄 것을 부탁했다. ▲업무처리 중 알게 된 비밀 및 정보를 이용하여 재산상의 이득을 취한 경우 ▲부동산 거래 신고를 거짓 등으로 한 경우 ▲해당 지구에서 ‘농지법’을 위반해 허위로 농지취득자격증명을 발급받은 경우 신고할 수 있다. 특히 신고자의 신원 등에 대한 철저한 비밀유지가 이뤄지며, 처분 결과에 따라 신고자에게는 포상금 지급 여부를 적극 검토할 예정이다.

 

경기도 감사관실은 이번 자체 전수조사에 시민감사관을 참여하여 조사의 투명성과 공정성도 한층 확보할 예정이다. 시민감사관은 투기의혹 사건에 대한 의견수렴, 투기 의심자 선정 및 행위위법성 조사, 최종 선별한 투기 의심지역에 대한 현장조사 등의 역할을 맡게 된다. 현재 시민감사관 참여여부 파악결과 총 67명 중 50여명이 적극적으로 참여의지를 밝히고 있다.

 

도는 3기 신도시 중 도내에 위치한 남양주 왕숙, 하남교산, 고양창릉, 부천대장, 광명시흥 5곳과 100만㎡ 이상 택지인 과천 과천, 안산장상 등에 대해서는 조사를 총괄하는 정부 관계기관 합동조사단과 긴밀하게 협조하기로 했다.

 

한편 한대희 군포시장 역시 지난 19일 대야미공공주택지구에서의 전·현직공무원 등의 투기 의혹을 제기한 일부 언론 보도와 관련해 전수 조사 등 엄정 대응을 지시했다. 조사대상은 군포시의 관련 공직자와 군포도시공사 등 관련 산하기관 임직원으로, 시는 2011년 이후 시행된 관내 모든 개발사업의 토지거래 현황을 확인하고 매수 시기와 위법성 여부 등을 철저하게 조사할 방침이다.

 

이번 사태의 심각성에 국회의원들도 성명서를 발표했다.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위원장 박정)은 “당 소속 모든 선출직 공직자부터 먼저 철저한 조사를 하겠다”며, “이를 통해 투기 의혹이 사실로 드러날 경우 엄중한 처벌을 통해 도민의 불신 해소 및 정의와 공정 확립에 최우선의 가치를 둘 것”이라고 발표했다. 이 같은 당 기조에 최근 시흥과 하남 기초의원 2명이 언론을 통해 부동산 투기의혹을 받고 있는 가운데 당을 탈당하기도 했다. 이 기초의원 2명의 경우엔 탈당으로 적극적인 대면조사를 할 수 없지만 제명이나 복당 금지 등의 처리와 함께 윤리심판원을 통해 절차에 따라 징계혐의에 대한 조사에 착수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득구 의원(안양만안)도 “국회의원 뿐만 아니라 배우자, 직계존비속, 국회 보좌진 또한 전수 조사에 포함시켜야 한다”며 국회의원 투기 전수조사에 대해 적극 지지했다, 또한 “검찰과 경찰의 적극적 협조를 통해 3기 신도시 투기 의혹뿐 아니라 전국 각지의 개발 예정 지역 부동산 투기 의혹을 철저히 규명함으로서, 불법 투기를 발본색원하는 계기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onggi-do, public official real estate speculation self-examination

 Gunpo city provincial investigation order...The Democratic Gyeonggi-do Party, members of Gang Deuk-gu, etc.

 

On the 5th, Gyeonggi-do established the'Gyeonggi-do Development District Speculation Comprehensive Investigation Team'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Total Investigation Team) and cooperated closely with the 3rd new city government joint investigation group. It is independently researching six business districts including Yongin Platform City, Hyeondeok District in Pyeongtaek, Gwangmyeong Hak-on, and Seongnam Geumto and adjacent areas. Gyeonggi Governor Lee Jae-myung said that it will conduct a full self-investigation in all regions of the 3rd new town in Gyeonggi Province, Gyeonggi Housing and Urban Corporation (GH), and related departments in relation to allegations of real estate speculation by LH executives and employees.

 

The number of personnel surveyed from 2013 to the present is the total number of employees (including retirees) who worked at the city housing room, Gyeonggi Free Economic Zone Authority and GH, and their families, including 848 Gyeonggi Provincial Offices and 723 Gyeonggi Housing and Urban Corporations (GH), a total of 1574 ( (Including three additional dispatchers) are selected as the subject of investigation, and consent for personal information is being submitted. In particular, the Dodo decided that it was intended to conceal corruption while refusing to consent to personal information for unjustifiable reasons, while betraying the public's trust in the act of interfering with the investigation, and decided to take strict censure, such as disciplinary action or request for investigation. In this regard, the province is currently investigating a single employee who has not submitted his/her consent form, and if an unjustifiable reason is found, it will be subject to severe disciplinary action. According to the results of the county's self-investigation team, as of the 15th, all but one of the 697 employees in the provincial office, and all 650 employees working at GH also submitted consent for the use of their own information.

 

In addition, Gyeonggi Province is receiving reports from citizens through the website of the “Gyeonggi-do Public Interest Reporting Hotline”. Do-do requested that Gyeonggi-do officials actively report them if they were aware of the facts related to real estate speculation. ▲In case of gaining property by using secrets and information learned during business processing ▲In case of making a false report on real estate transaction ▲In case of being falsely issued farmland acquisition qualification certificate in violation of the'Farmland Act' in the relevant district I can. In particular, strict confidentiality of the identity of the reporter will be maintained, and according to the result of the disposition, the reporter will be actively reviewed whether or not rewards are paid.

 

The Gyeonggi-do inspector's office plans to further secure transparency and fairness of the investigation by participating citizen inspectors in this full-scale investigation. Citizen inspectors will take on the role of collecting opinions on alleged dumping cases, selecting suspected speculation and investigating the illegality of conduct, and field investigation of the final selected suspected dumping areas. As a result of finding out whether or not to participate in the current citizen inspector, 50 out of a total of 67 are actively expressing their willingness to participate.

 

Among the three new towns, the province is closely linked with a joint investigation team of government-related organizations that oversee the investigation of five new cities in Namyangju, Hanamgyosan, Goyangchangneung, Bucheon Daejang, and Gwangmyeong Siheung, and Gwacheon, Gwacheon, and Ansan Jangsang, etc. I decided to cooperate.

 

On the other hand, Gunpo Mayor Han Dae-hee also ordered a strict response, including a thorough investigation, in relation to some media reports that raised allegations of speculation by former and current public officials in the Daeyami Public Housing District on the 19th. The subject of the investigation is the relevant government officials of Gunpo City and executives and employees of related subsidiaries such as Gunpo City Corporation, and the City will check the land transaction status of all development projects in the building since 2011, and thoroughly investigate the timing of purchase and whether it is illegal.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also issued statements on the seriousness of the situation. In addition, the Democratic Party's Gyeonggi-do Party (Chairman Park Jeong) said, “We will conduct a thorough investigation first of all elected officials in the party.” I will put the value of it.” In response to the party's stance, two lawmakers, Siheung and Hanam, recently left the party while being suspected of real estate speculation through the media. In the case of the two basic lawmakers, it was not possible to conduct an active face-to-face investigation due to withdrawal, but it was announced that it would initiate an investigation into the disciplinary charges in accordance with the procedure through the Ethics Tribunal along with the ban on expulsion or reinstatement.

 

Rep. Kang Deuk-gu (Anyang Manan) also actively supported the full investigation of the speculation of the National Assembly members, saying, “Not only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but also spouses, direct relatives, and assistants to the National Assembly should be included in the total investigation. He emphasized that by thoroughly clarifying not only allegations of speculation, but also allegations of real estate speculation in areas planned for development across the country, illegal dumping should be used as an opportunity to seek out.”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안양시립석수도서관, 도서전시회 개최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