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을거리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주간현대신문 창간 13주년 기념 축사
최홍준 안양경우회장 및 안양장례식장 대표, 이은수 (사)경기환경보전운동연합총본부 총재
기사입력  2021/04/02 [17:52] 최종편집    경기브레이크뉴스

[최홍준 안양경우회장 및 안양장례식장 대표]주간현대신문 창간 13주년 기념 축사

 

▲ 최홍준 안양경우회장     ©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 창간 1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어려운 상황에도 건전한 여론 형성과 시민의 알 권리 충족을 위해 애쓰고 계신 이여춘 발행인을 비롯한 임직원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는 지역의 소식을 누구보다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며 여러 가지 현안을 공정하게 보도해온 안양·군포·의왕·과천의 대표적인 지역신문입니다. 또한 지역 곳곳을 취재하며 흘린 땀과 노력으로 시민의 목소리까지 우리 사회에 알리는 데 크게 기여하였습니다.

 

지방분권 시대를 맞아 지방자치와 지역 발전을 위한 지역 언론의 책무는 나날이 커지고 있습니다. 중앙언론에서 놓치기 쉬운 지역 곳곳의 이슈를 돋보기로 보듯이 세밀하게 살피고, 시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정론직필로 공정하게 담는 일은 그 지역에 애정을 갖고 뿌리를 내린 지역 언론만이 할 수 있는 일입니다.

 

지난 13년간 그랬듯이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가 지역사회가 더 발전적인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지역 언론의 역할을 다해주실 거라고 믿습니다. 언제나 시민과 사회적 약자의 편에서 공정한 시각으로 진실을 추구하는 언론으로 자리매김해주시기 바랍니다.

 

또한 시민들과 희노애락을 함께 하며 서로간의 공감대와 신뢰관계를 만들어 재난 시기에도 정확한 정보가 더 빨리 전달되고, 가짜뉴스 같은 카더라 통신은 자체적으로 잠재우는 진정한 미디어로 자리를 지켜주시길 바랍니다.

 

끝으로 다시 한 번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의 창간 1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이은수 (사)경기환경보전운동연합총본부 총재]주간현대신문 창간 13주년 기념 축사

 

▲ 이은수 (사)경기환경보전운동연합총본부 총재     ©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의 창간 13주년을 축하드립니다.

 

정론·정견·정행으로 안양·군포·의왕·과천 지역의 변화와 발전에 큰 기여를 해 오신 모습에 큰 박수를 드리는 바입니다.

 

미디어의 발달로 정보의 홍수 속에 살고 있기에 정작 필요한 정보는 찾기 어려운 현실에서, 지역 주민들의 관심사에 부합해 꼭 알아둬야 할 정보를 제공하는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의 필요성은 점점 더 커질 것입니다.

 

지역의 이슈와 현안을 친근하고 심도있게 아우르는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가 지역 공동체의 회복과 진정한 주민자치로 나아가는 데 지속적으로 일조해 주실 것이라 생각합니다.

 

다양한 정보와 정론으로 지역이 안고 있는 여러 가지 현안을 균형 잡힌 시각으로 보도하고 지역발전을 위한 창의적인 대안과 비전을 제시하며 지역사회의 미래와 비전을 선도하는 사회 공기(公器)로서의 기능도 충실히 수행해 주시길 바랍니다.

 

앞으로도 지역의 발전과 미래를 위해 안타까운 현실에는 쓴 소리를, 본이 될 만한 미담에는 칭찬을 아끼지 않는 신문사가 되길 부탁합니다.

 

또 우리의 삶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는 원천인 환경문제에도 더욱 큰 관심을 가져주시길 바랍니다.

 

환경을 위해서는 너와 내가 따로 일 수 없습니다. 언론과 환경단체가 상생 협력하여 환경감시를 넘어 교육까지 제공해 시민들의 환경의식을 고취시킬 수 있게 되길 바랍니다.

 

다시 한 번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의 창간 1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지역 주민들의 관심과 사랑 속에 나날이 발전하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airman Hong-joon Choi and CEO of Anyang Funeral Home] Weekly Congratulatory Remarks for the 13th Anniversary of Hyundai Newspaper

 

Congratulations on the 13th anniversary of 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I am deeply grateful to all the executives and staff members, including Publisher Yeo-chun Lee, who are striving to form sound public opinion and satisfy citizens' right to know even in difficult situations.

 

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is a representative regional newspaper in Anyang, Gunpo, Uiwang, and Gwacheon, which has delivered local news faster and more accurately than anyone and has reported various issues fairly. In addition, we have contributed greatly to spreading the voices of citizens to our society through the sweat and efforts of covering various areas of the region.

 

In the era of decentralization, the responsibility of local media for local autonomy and regional development is increasing day by day. It is only the local media that has roots with affection for the area to carefully examine issues in the region that are easy to be missed by the central press, as if looking at a magnifying glass, and to listen to the voices of citizens and put them in a fair manner.

 

As it has been for the past 13 years, I believe that the 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will serve as the local media so that the local community can move forward in a more developed direction. I hope that you will always establish yourself as a media that seeks truth from the side of the citizens and the socially underprivileged with a fair perspective.

 

In addition, I hope that the citizens and citizens will share joy, sorrow, and sorrow with each other and create a mutual consensus and trust relationship so that accurate information can be delivered faster even in times of disaster, and Kadera communication, such as fake news, is a true media that sleeps itself.

 

Finally, once again, we sincerely congratulate the 13th anniversary of 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Lee Eun-soo, President of the Gyeonggi Environment Conservation Movement Federation Headquarters] Weekly congratulatory speech in commemoration of the 13th anniversary of the founding of the Hyundai Newspaper

 

Congratulations on the 13th anniversary of 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I would like to applaud you for making a great contribution to the change and development of Anyang, Gunpo, Uiwang, and Gwacheon areas with your political opinion, political opinion, and administration.

 

Since we are living in a flood of information due to the development of the media, it is difficult to find necessary information, and the need for 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will increase more and more, providing essential information to meet the interests of local residents.

 

I think the 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which encompasses local issues and pending issues in a friendly and in-depth manner, will continue to contribute to the recovery of the local community and moving toward true resident autonomy.

 

We hope that you will report on various issues that the region holds with a balanced perspective, present creative alternatives and visions for regional development, and fulfill the function as a social air that leads the future and vision of the local community. wish.

 

In the future, for the development of the region and the future, I ask you to be a newspaper company that will not spare any praise for the voice of bitterness in the unfortunate reality and for the talk that can be an example.

 

In addition, I hope that you will pay more attention to environmental issues, the source of which our lives can be made.

 

For the environment, you and I cannot be separate. I hope that the media and environmental organizations will cooperate with each other to raise citizens' environmental awareness by providing education beyond environmental monitoring.

 

Once again, we sincerely congratulate the 13th anniversary of the 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and sincerely wish that it will develop day by day in the interest and love of local residents.

 

Thank you.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안양시립석수도서관, 도서전시회 개최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