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종합(국회의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득구 의원, 군부대 부실급식 감사요청
9일 국회 예결특위서 국방부장관에게 감사 사실 알려
학교급식 비교 군 급식비 비해 급식 질 현저히 저하 지적
기사입력  2021/09/13 [11:25] 최종편집    채흥기 기자

 

 

강득구 의원이 군의 급식이 비용에 비해 질이 떨어진다며 9일 국회 예결특위에서 국방부장관을 상대로 감사원 감사를 청구하겠다고 밝혔다.

 

강득구 의원(더민주, 안양만안)은 9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국방부장관에게 "장관께서 현실을 보다 객관적으로 인식해야 한다"며 "국방부 스스로 자정하고 개혁하기엔 이미 한계를 넘었다. 감사원 감사를 요청한다"고 밝혔다.

 

강 의원은 지난 5일 페이스북 '육대전'(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 페이지에 올라온 부실 급식 사진을 제시하며, "제가 파악한 바로는 2020년 군 급식비 1식은 2,831원이고, 학교급식 1식은 3,577원이다. 학교급식비 안에는 조리사 인건비도 포함되어 있다"며 급식비에 비해서도 현저히 떨어지는 급식의 질을 지적했다.

 

그러면서 "군대 급식을 포함해 아직도 왜 이렇게 불합리한 처우를 장병들이 감수해야 하는지 모르겠다. 너무나 미안한 마음"이라며 "장관은 상식적으로 이해가 되느냐?"고 반문하고, "급식 예산을 1일 1만 원에서 1만1,000원으로 올리는 것만으로 근본적인 해결책이 될지 의심스럽다"고 지적했다.

 

한편, 이날 강득구 의원은 이른바 'SKY'(서울대,연세대,고려대) 및 '인서울', 그리고 지방대, 전문대 등에 대한 재정지원 격차를 강조하며, "재정지원의 차이가 결국 교육환경의 격차를 낳는 구조적 문제 중에 가장 본질적 부분"이라고 지적하고 대학의 서열화·양극화 문제 해결을 위한 교육부의 적극적인 역할을 촉구했다.

 

강 의원은 또한 "우리가 더 고민해 봐야 할 것은 부모의 경제력을 포함한 사회‧경제적 지위가 2세들의 대학진학을 결정하는 가장 중요한 요인이 됐다는 것이다. 여러 통계가 이를 증명하고 있다"며 교육을 통해 부와 계층의 대물림이 이뤄지는 현실을 지적했다.

 

이날 강 의원은 부산대 등에서 진행되는 조민 학생에 대한 입학취소 행정처분 절차와 관련해 "의학전문대학원이 도입된 후 재판 중인 사안에 대해, 의전원에서 학생을 입학 취소한 사례가 있었느냐"며 "당사자가 소명할 수 있는 기회를 충분히 주고 방어권을 보장할 수 있도록 교육부에서 객관적으로 역할을 해 달라"고 요청했다.

 

또한 최근 고려대에서도 입학취소처리 심의위원회가 구성된 것과 관련, "고려대는 서류 보존 연한이 이미 경과해서 입학서류 확인조차 불가능한 상태라고 밝혔는데, 그렇다면 무엇을 근거로 조민 학생의 입학취소 여부를 심의하는 거냐"며 청문절차의 공정성을 담보하기 위한 교육부의 조치를 촉구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Rep. Kang Deuk-goo requests an audit of poor food service in the military base

On the 9th, the special committee for the preliminaries of the National Assembly informed the Minister of National Defense of the fact of appreciation

Comparison of school meals pointed out that the quality of school meals was significantly lower than the meal cost of the group

 

 

Rep. Kang Deuk-gu said that the quality of military meals was inferior compared to the cost, and that he would request an audit by the Board of Audit and Inspection from the Minister of National Defense at the National Assembly Preliminary Committee on the 9th.

 

Rep. Kang Deuk-gu (The Min-ju, Anyang Man-an) told the Minister of National Defense at the plenary session of the Special Committee on Budget and Settlement of the National Assembly on the 9th, "The Minister must recognize the reality more objectively." request," he said.

 

Rep. Kang presented a photo of poor meals posted on the Facebook 'Army Wars' page on the 5th (I will deliver on behalf of the army training center) on the 5th, and said, "As far as I understand, 1 meal for the military in 2020 is 2,831 won, and 1 meal for school meals is 3,577 won. The cost of school meals also includes the cost of cooks,” he pointed out, pointing out the quality of the meals that are significantly lower compared to the cost of school meals.

 

"I don't know why the soldiers still have to endure such unreasonable treatment, including military meals. I'm so sorry," he asked. It is doubtful whether raising it to 11,000 won will be a fundamental solution,” he pointed out.

 

Meanwhile, on the same day, Rep. Kang Deuk-gu emphasized the gap in financial support for so-called 'SKY' (Seoul National University, Yonsei University, Korea University) and 'In Seoul', as well as regional universities and junior colleges, etc. It is the most essential part of this,” and urged the Ministry of Education to play an active role in resolving the problem of ranking and polarization of universities.

 

Kang also said, "What we need to think more about is that socio-economic status, including parents' economic power, has become the most important factor in determining second-generation college admissions. Various statistics prove this." He pointed out the reality of the succession of generations and classes.

 

On this day, in relation to the administrative disposition for cancellation of admission to a student at Pusan ​​National University, Rep. Kang said, "Is there any case in which the medical school canceled the admission of a student after the introduction of the medical graduate school?" I ask the Ministry of Education to play an objective role so that we can give enough opportunities and guarantee the right to defense.”

 

Also, in relation to the recent establishment of the Admission Revocation Review Committee at Korea University, "Korea University said that it was impossible to even check the admission documents because the retention period of the documents had already passed. He urged the Ministry of Education to take action to ensure the fairness of the hearing process.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군포시 중앙도서관, ‘예술로 물드는 가을 인문학 강의’ 개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