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양시, 행정 반복예방에 초점 감사시스템 혁신
감사결과심의위원회 신설, 키다리 코너도 마련
기사입력  2021/09/13 [11:45] 최종편집    채흥기 기자

 

 

안양시가 감사과정에서 반복 지적받는 사항 공지를 통해 재 지적되는 일이 없도록 감사행정을 혁신키로 했다. 이와 함께 감사 최종 결론을 내리기에 앞서 신분상 처분을 심사하기 위한‘감사결과심의위원회’도 새롭게 운영할 계획이다.

 

9일 안양시는 따르면 감사행정 혁신의 일환으로 내부 전자게시판에‘키다리’코너를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키다리’는‘키(Key)를 알면, 다시 걸리지 않는, 리퍼런스(Reference)’의 머리글자를 따온 은어다. 감사과정에서 자주 지적받는 유사 또는 반복적인 사항을 공지함으로써 같은 건이 다시 지적되는 일이 없도록 하겠다는 취지다.

 

시는 전자결재시스템인‘포동이 광장’게시판에‘키다리’메뉴를 신설, 수시로 업데이트하고 있는데, 공무원으로서의 기본적 근무수칙과 물품 구입 관리실태, 각 부서와 산하기관 감사결과 등이 주요 내용이다.

 

감사 최종 결론을 내리기에 앞서 신분상 처분을 심사하기 위한‘감사결과심의위원회’도 새롭게 운영할 계획이다. 감사결과에 따른 공무원의 잘잘못을 가려 처분의 형평성과 적정성을 검토하기 위함이다.

 

또한 외부 전문가가 위원으로 참여하는 가운데 종합 및 특정감사 결과와 재심의 신청 건 검토, 시책과 제도 개선사항을 비롯해 감사행정 발전을 위한 사항 자문 등이 핵심기능을 이룬다.

 

감사결과심의위원회는 감사행정의 투명성을 확보하고 공정성을 기하는데도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안양시 행정감사규칙’을 개정, 금년도 동 행정복지센터 감사결과부터 반영할 계획으로 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창의적으로 일하는 과정에서 과오를 범한 경우 정상참작이 고려된다. 다수가 공감할 수 있는 감사시스템은 행정을 바로 이끌고 부당한 민원을 예방하는 효과도 있다.”며 감사행정의 혁신을 예고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yang City Administrative Repetition Prevention Focused Audit System Innovation

Establishment of audit result review committee, and establishment of tall legs corner

 

Anyang City decided to innovate the auditing administration so that it would not be pointed out again through the notice of repeated points in the audit process. In addition, the ‘audit result review committee’ will be newly operated to review dispositions based on status before making the final conclusion of the audit.

 

 According to Anyang City on the 9th, as part of the audit administration innovation, it is operating a ‘long bridge’ corner on the internal electronic bulletin board.

 

‘Long legs’ is a slang term that comes from the acronym of ‘Reference’, which means ‘If you know the key, you won’t get caught again’. The intention is to prevent similar or repetitive matters frequently pointed out in the audit process from being pointed out again.

 

 The city has newly created and updated the ‘long-dari’ menu on the bulletin board of ‘Podongi Square’, an electronic payment system, and the main contents are the basic working rules as a public official, the status of purchase management, and the audit results of each department and affiliated organization.

 

An ‘audit result review committee’ is also planned to be newly operated to review dispositions based on identity prior to making the final audit conclusion. The purpose of this is to examine the fairness and appropriateness of the disposition by screening public officials according to the audit results.

 

In addition, with the participation of external experts as members, the core function is to review the results of general and specific audits and requests for re-examination, and to advise on policies and system improvements as well as matters for the development of audit administration.

 

The Audit Results Review Committee is expected to play a role in ensuring transparency and fairness in the auditing administration. In this regard, it is planned to revise the ‘Anyang City Administrative Audit Rules’ and reflect the results of this year’s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udit.

 

Choi Dae-ho, Mayor of Anyang, said, “Extenuation is considered if a mistake is made in the process of creative work. An audit system that many people can agree on is effective in directing the administration and preventing unfair civil complaints.”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군포시 중앙도서관, ‘예술로 물드는 가을 인문학 강의’ 개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