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의왕시, 2022 경기도지사기 볼링대회 성료
기사입력  2022/07/25 [16:14]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7월 2일부터 17일까지 의왕포일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2 경기도지사기 볼링대회’가 성공적으로 막을 내렸다.

 

경기도볼링협회가 주최하고 경기도볼링협회와 의왕시볼링협회가 주관한 이번 대회는 경기도 볼링인들의 우정을 다지고 화합하고자 마련됐다.

 

개회식 환영사에서 김성제 의왕시장은 “경기도 볼링인들의 우정을 다지고 화합하는 경기도지사기 볼링대회가 의왕에서 개최하게 된 것을 뜻깊게 생각하며, 페어플레이 정신으로 기량을 마음껏 발휘하길 기원한다”고 전했다. 정장식 경기도 볼링협회 회장은 대회사에서 “경기도지사기 대회가 팬데믹 이후 3년 만에 개최돼 모두가 한자리에 모일 수 있어 더욱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번 대회는 경기도내 최고의 기량을 가진 볼링인 900여명이 한자리에 모여 △초등부 남·여(개인전, 3인조, 개인종합) △중등부 남·여(개인전, 2인조, 4인조, 개인종합) △고등부 남·여(개인전, 2인조, 3인조, 5인조, 개인종합) △동호인부 남·여(5인조전) 1부, 2부로 나누어 그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겨뤘다.

 

한편, 일반부 경기결과, 1부 종합우승은 고양시, 2위는 안양시, 3위는 시흥시가 차지했으며, 2부 종합우승은 양주시, 2위는 의왕시, 3위는 군포시가 차지했다. 한편 남고부 3인조 첫 번째 경기에서 조종고 선수는 300점(퍼펙트 게임)을 기록하며 최우수 선수상을 수상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Uiwang-si, 2022 Gyeonggi-do Governor’s Bowling Tournament Completed

 

 

The ‘2022 Gyeonggi Province Governor’s Bowling Competition’ held at the Uiwang Foil Sports Center from July 2 to 17 ended successfully.

 

This tournament, hosted by Gyeonggi-do Bowling Association and organized by Gyeonggi-do Bowling Association and Uiwang City Bowling Association, was prepared to strengthen friendship and harmony among bowlers in Gyeonggi-do.

 

In a welcoming speech at the opening ceremony, Uiwang Mayor Kim Seong-je said, "I think it is meaningful that the Gyeonggi Province Governor's Bowling Tournament will be held in Uiwang, which strengthens friendship and harmonizes with the bowlers of Gyeonggi-do, and I hope that they will fully demonstrate their skills in the spirit of fair play." Gyeonggi-do Bowling Association President Jung-sik Jeong said in the speech of the event, “I think it is more meaningful because the Gyeonggi-do Governor’s Tournament is held for the first time in three years since the pandemic.”

 

About 900 bowling players with the best skills in Gyeonggi Province gathered in one place to compete in this tournament △ Elementary school boys and girls (single, 3-person, individual all-around) △ Middle school boys and girls (individual, 2-person, 4-person, individual all-around) △ High school Male and female (individual, two-person, three-person, five-person, individual all-around) △ Friendship Division Men and women (five-person match) were divided into 1 and 2 divisions to compete with the skills that had been honed in the past.

 

Meanwhile, in the results of the general division, Goyang-si, Anyang-si in 2nd, and Siheung-si in 3rd took the overall championship in the 1st division, Yangju-si in the 2nd division, Uiwang-si in 2nd place, and Gunpo-si in 3rd place. Meanwhile, in the first match of the South High School trio, Jo Joo-go scored 300 points (perfect game) and won the Best Player Award.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만안구청, ‘어게인 안양일번가 거리공연’ 참가자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