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양시 2022년 안양혁신 우수사례 6건 선정, 혁신 경영 앞장서
최우수상에 전국 최초 ‘긴급차량 우선 신호 서비스’ 국가재난안전망 활용
기사입력  2022/08/08 [11:21]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안양시가 ‘2022년 안양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를 개최, 우수사례 6건을 선정 시상했다.     ©

 

전국 최초로 국가 무료 재난안전통신망을 활용한 ‘긴급 차량 우선 신호 서비스’가 안양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을 받았다.

 

안양시는 지난 8월 2일 ‘2022년 안양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를 개최, 우수사례 6건을 선정하고 시상했다.

 

최우수상은 첨단교통과 윤정호 주무관이 제출한 ‘긴급차량 우선 신호 서비스 구현으로 골든타임 확보!’가 선정됐다.

 

전국 최초로 임대망이 아닌 국가 무료 재난안전통신망을 활용한 ‘긴급 차량 우선 신호 서비스’는 긴급 차량(소방차, 구급차, 경찰차 등) 현장 출동 시, 교차로 신호를 제어하여 출동 시간을 무려 45% 단축했으며, 매년 통신비 1억4,000만원의 예산을 절감하는 효과를 거뒀다. 1분 1초가 아쉬운 긴급 차량의 출동 시간을 절반 가까이 줄임으로써 골든타임을 확보했고 시민의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 일에 기여해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최우수상을 받은 ‘긴급차량 우선신호 서비스’는 향후에 경기도를 거쳐, 행정안전부 주관 정부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다시 한 번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 전국 최초로 국가 무료 재난안전통신망을 활용한 ‘긴급 차량 우선 신호 서비스’가 안양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을 받았다.     ©

 

우수상은 인공지능(AI) CCTV를 기반으로 차량의 이동 시간을 단축한 ‘둔치주차장 침수위험 신속알림 시스템’과 전국 최초로 시행한 ‘<개인정보 안심하고 버리세요> 대시민 하드디스크 파기서비스’가 선정됐다. 장려상으로는 ‘현장에서 청년 취향 저격하기’, ‘스마트 AED 통합관리시스템 구축·운영’, ‘협업 활성화를 통한 문제 해결 협의체, 현장행정 <만문현답> 추진’이 선정됐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시대에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새로운 혁신 정책을 펼쳐준 공직자 여러분께 감사하다”며“안양시는 늘 시민의 행복을 위해 스마트한 혁신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2022년 안양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는 지난 7월 1일부터 11일까지 총 17건의 혁신 사례를 접수했다. 그중 1차 심사를 거쳐 6건을 선정했으며 2차 심사로 온라인 국민 설문조사와 시정조정위원회 심사를 거쳐 6건의 우수사례 순위를 결정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nyang City Selected as 6 Best Anyang Innovation Cases in 2022, Leading Innovative Management

 

First in the country to receive the Grand Prize, ‘Emergency Vehicle Priority Signal Service’ Utilization of the National Disaster Safety Net

 

 

The ‘Emergency Vehicle Priority Signal Service’ that utilizes the nation’s free national disaster safety network for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 won the grand prize at the Anyang Innovation Best Practice Contest.

 

Anyang City held the ‘2022 Anyang Innovation Best Case Contest’ on August 2nd, and selected and awarded 6 excellent cases.

 

The grand prize was “Securing Golden Time by Implementing Emergency Vehicle Priority Signal Service!”

 

For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 the 'Emergency Vehicle Priority Signal Service', which utilizes the national free disaster and safety communication network rather than a rental network, reduces the dispatch time by 45% by controlling the intersection signal when emergency vehicles (fire engine, ambulance, police car, etc.) are dispatched to the scene. It has the effect of reducing the budget of 140 million won in communication costs every year. It secured the golden time by reducing the dispatch time of emergency vehicles, which was lacking in one minute and one second, by nearly half, and received the highest score for contributing to saving the precious lives of citizens.

 

The ‘Emergency Vehicle Priority Signal Service’, which won the grand prize, is expected to compete once again in the government innovation best practice contest hosted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through Gyeonggi Province in the future.

 

The Excellence Award was selected by the 'Rapid Parking Flood Risk Notification System', which shortens the moving time of vehicles based on AI CCTV, and the '<Dispose of personal information with confidence> Daesang hard disk destruction service', which was implemented for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 done. “Sniping the taste of youth in the field”, “Establishment and operation of an integrated smart AED management system”, and “Promotion of problem-solving council through active collaboration, promotion of field administration <Manmunhyundap>” were selected as incentive prizes.

 

Anyang Mayor Choi Dae-ho said, “I would like to express my gratitude to the public officials who have implemented new innovation policies that can be felt by citizens in a rapidly changing era.

 

 

 

The 2022 Anyang Innovation Best Practice Contest received a total of 17 innovation cases from July 1 to 11. Among them, 6 cases were selected through the first screening, and the ranking of 6 best cases was determined through an online public survey and the review of the city administration coordination committee as the second screening.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광고
모집
경기도혁신교육연수원, 새로운 경기교육 학부모아카데미 2기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