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과천시, 의료급여제도 실효성 있는 추진 위해 노력
각 동 담당자 역량 강화 교육…관련 기관과 간담회 실시
기사입력  2024/04/02 [16:52]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과천시가 각 동의 의료급여지원 담당 직원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했다.     ©

 

과천시가 지난 3월 26일 보도자료를 통해 “의료급여제도가 실효성 있게 추진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의료급여제도란 생활유지 능력이 없거나 생활이 어려운 저소득 국민의 의료문제 즉, 개인의 질병, 부상, 출산 등에 대해 진찰, 검사, 치료 등의 의료서비스를 국가가 보장하는 공공부조제도로서 건강보험과 함께 국민 의료보장의 중요한 수단이 되는 사회보장제도.

 

과천시는 의료급여수급자의 본인부담금을 1인당 연간 300만 원까지 시비로 100% 지원하고 있다.

 

과천시는 의료급여제도가 실효성 있게 추진될 수 있도록 각 동 담당 직원 대상으로 하는 역량 강화 교육 및 관련 기관과의 간담회를 실시하고, 의료급여 수급자 중 외래진료 과다이용자에 대한 맞춤형 사례관리로 의료급여 비용이 적정하게 집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 과천시가 관련기관 의료급여지원 담당자를 대상으로 간담회를 가졌다.     ©

 

과천시는 지난 3월 22일 의료급여지원이 원활하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7개동 의료급여담당자를 대상으로 의료급여사업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교육을 실시했다.

 

또, 올해 초에는 정신건강복지센터 등 5개 유관기관과 구세군 과천양로원 및 요양원 시설종사자의 간담회를 통해 2024년 의료급여사업 안내 및 장기입원사례관리를 공유하고 지역사회와 연계한 복지서비스 제공을 위한 방안을 모색했다.

 

신계용 과천시장은 “7개동과 유관 기관의 유기적인 협업을 통해 의료급여수급자가 건강하고 안정적으로 지역사회에 정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통합 의료급여 지원 체계를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wacheon City strives to promote effective medical benefit system

 

Capacity strengthening training for each building staff… Conducting meetings with related organizations

 

 

Gwacheon City said in a press release on March 26, “We are making various efforts to ensure that the medical benefit system is implemented effectively.”

 

The medical benefit system is a public assistance system in which the government guarantees medical services such as examination, examination, and treatment for medical problems, such as personal diseases, injuries, and childbirth, of low-income citizens who are unable to maintain their livelihood or have difficulty making a living, along with health insurance. The social security system is an important means of national health care.

 

Gwacheon City supports 100% of the out-of-pocket expenses of medical benefit recipients, up to 3 million won per person per year.

 

In order to effectively implement the medical benefit system, Gwacheon City conducts capacity building training for employees in charge of each building and meetings with related organizations, and reduces medical benefit costs through customized case management for those who excessively use outpatient treatment among medical benefit recipients. Efforts are being made to ensure that it is implemented appropriately.

 

On March 22, Gwacheon City conducted training to improve understanding of the medical benefit program for medical benefit managers in seven wards to ensure smooth medical benefit support.

 

In addition, early this year, through a meeting with five related organizations, including the Mental Health Welfare Center, and facility workers at the Salvation Army's Gwacheon Nursing Home and nursing home, information on the 2024 medical benefit project and management of long-term hospitalization cases were shared, and plans were made to provide welfare services in connection with the local community. was sought.

 

Gwacheon Mayor Shin Gye-yong said, “Through organic collaboration between the seven wards and related organizations, we will continue to strengthen the integrated medical benefit support system so that medical benefit recipients can settle down in the community in a healthy and stable manner.”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경기도, ‘청년 주도 남북청년교류-경기청년피스리더 2기’ 모집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