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윤섭 기자의 고령사회 단상(斷想)] 고령사회 단상을 시작하며
기사입력  2024/05/13 [17:54] 최종편집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초고령사회를 목전에 두고 있다. 고령화사회(만 65세 이상의 인구 비율이 7% 이상인 사회)는 이미 지나갔다. 고령사회(만 65세 이상의 인구 비율이 14% 이상인 사회)도 지나갔다. 이제 초고령 사회(만 65세 이상의 인구 비율이 20% 이상인 사회)를 목전에 두고 있다.

 

2024년 말이나 2025년 초면 초고령 사회에 진입한다고 한다. 2034년경이면 30% 이상, 2045년경 40% 이상, 2060년에는 50% 이상을 예상하고 있다. 고령사회가 이미 시작됐으며 갈수록 빠른 속도로 심화 되고 있다는 것이다. 고령사회의 요인은 여러 가지일 수 있으나, 특히 저출산과 보건의료의 발전에 기인하고 있다는 것이 일반적이다.

 

노인이 오래 산다는 것은 분명 축복이다. 그러나 준비되지 못한 노후는 비극이 될 수 있다. 따라서 노후를 어떻게 살 것 인가에 대해 생각하는 시간을 많이 가지시기를 권면한다.

 

준비된 노후는 보다 행복하지 않을까? 기자는 노인 관련 언론과 시민사회 활동을 하면서 노인이 안전하고 행복한 노후를 고민해 왔다. 부족한 식견과 졸필임에도 불구하고 고령사회를 걱정하는 필자를 격려해 주신다면 감사하겠다

 

김윤섭 프로필

 

시인/칼럼리스트/전 실버타임즈(신문) 대표이사/대한민국시니어문화협회 중앙회장/노후희망유니온 정책위원/전 忠孝禮실천운동본부 포럼 대표/전 (사)한국효도회 이사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orter Kim Yun-seop's Thoughts on Aging Society] Starting with Thoughts on Aging Society

 

 

 

We are on the verge of becoming a super-aging society. The aging society (a society with more than 7% of the population over the age of 65) has already passed. The aging society (a society with more than 14% of the population over the age of 65) has also passed. We are now on the verge of becoming a super-aging society (a society with more than 20% of the population over 65 years of age).

 

It is said that we will enter a super-aged society by the end of 2024 or early 2025. It is expected to be more than 30% by 2034, more than 40% by 2045, and more than 50% by 2060. The aging society has already begun and is worsening at a rapid pace. There may be many factors contributing to an aging society, but it is generally believed that it is due to low birth rates and the development of health care.

 

It is definitely a blessing for an elderly person to live long. However, unprepared retirement can be a tragedy. Therefore, I recommend that you spend a lot of time thinking about how you will live your golden years.

 

Wouldn't it be possible to live a happier retirement if we live in a prepared aging society? The reporter has been concerned about a safe and happy retirement for the elderly while working in the media and civil society activities related to the elderly. I would be grateful if you could encourage me, who is concerned about an aging society despite my lack of knowledge and a bachelor's degree.

 

Yunseop Kim Profile

 

Poet/Columnist/Former CEO of Silver Times (Newspaper)/Central Chairman of Korea Senior Culture Association/Policy Committee Member of Hope Union for Old Age/Former Representative of Forum for Practical Piety Movement Headquarters/Former Director of Korea Filial Piety Association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경기도, ‘청년 주도 남북청년교류-경기청년피스리더 2기’ 모집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