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근원 칼럼] 생명의 달 5월
기사입력  2024/05/13 [18:04] 최종편집    정근원 칼럼니스트

▲ 정근원/칼럼니스트, 영상학 박사, 대중과 함께 공부하는 사람     ©

5월은 노동절, 어린이날, 어버이날, 스승의 날이 함께 있어서 생명의 기초에 대해 생각하게 만든다. 내 육체를 만들어주신 부모님과 내가 만든 육체인 자식과 이 육체를 지탱할 먹이를 구하는 날을 기리는 노동절이 모여 있다. 동물과 다르게 인간은 정신을 주조해주는 스승에 대한 감사를 잊지 않는다. 인도는 부모보다 스승을 더 높게 본다. 정신적 존재인 인간은 동물과 다른 격을 갖는다는 인식 때문인 것 같다. 인간은 어떤 존재이기에 그럴까?

 

인간을 구성하는 다섯 개의 층

 

인간의 몸은 5개의 층이 포함관계로 되어있다.

 

첫 번째 층은 물질이고, 두 번째 층은 물질이 모여 만드는 생명이다. 세 번째 층은 생명을 넘어 마음을 가진 존재로서의 인간이다. 마음은 만사를 섬세하게 표현할 수 있는 언어 덕분에 의식(意識)을 발전시켜왔다. 제럴드 에델만은 언어는 인간에게 ‘제2의 자연’이라고 했다. 네 번째 층은 비물질인 혼(魂)의 단계이며 마지막 다섯 번째는 영(靈)의 단계이다. 다섯 개의 층은 차례로 포함관계로 되어 마지막 영 층은 가장 높은 단계로 나머지 네 개 층을 안고 있다.

 

켄 윌버 등 통합학문애 관심이 많은 학자들은 물질세계에 국한된 현재의 자연과학의 시야를 넘어서 인간을 탐구한다. 5월에 인간을 물질과 생명인 육체에 머무르지 말고 마음과 혼, 영적인 측면까지 넓혀서 생각해 보기를 제안한다. 물질과 생명을 넘어 더 높은 차원으로 확장해서 인간을 생각하는 5월이기를 바라기 때문이다. 가족의 달 5월에 다양한 인간사를 접해 보았다.

 

가족에 대한 인식 크게 변해

 

가족에 대한 인식은 최근 들어서 참 많이도 달라졌다.

 

특히 결혼을 해서 새로운 가족을 만들며 생기는 현상을 집중적으로 찾아보았다. 세대 간에 생각의 차이가 가장 두드러지게 나타나는 삶의 현장이기 때문이다. 역시나 전과 달라진 세태가 눈에 확 들어왔다. 한국은 시어머니와 장모, 신부와 신랑이 미세한 일상을 어떻게 해야 하는지 역할이 분명하지 않고 혼재되어 있다. 특히 시어머니와 며느리의 역할에 대한 생각은 사람에 따라 많은 차이가 난다. 젊은 세대는 전처럼 이혼을 어렵게 생각하지 않는다. 아들이 이혼당해 반품될까 걱정하는 시어머니는 아들을 며느리의 남편으로 보는 시각이 커지고 있었다.

 

노인들도 남은 생애를 자식과 동거하면 불편하다며 따로 살려고 한다. 유산도 미리 자식에게 주지 않으려 한다. 자식에게 유산 상속을 한 경우 천덕꾸러기로 전락한 경우를 많이 봤기 때문이다. 이제 120세 시대를 살아갈 청장년들이 노인이 되면 지금과 더 달라진 가족관을 가질 것이다. 의존적이던 부모자식 관계가 독립적으로 각자의 삶을 사는 식으로 변화될 것이다.

 

좋은 생명을 위해 5월에 생각할 것

 

이렇게 개인이 집안과 국가라는 시스템으로부터 자유롭게 자신의 운명을 개척할 수 있게 된 것은 개인의 중요성을 알게 된 문명의 변화 덕분이다. 가족이란 이름으로 행해지던 불공정을 거부하고 가족의 연을 끊고 사는 사람들이 많은 속내다. 자식들의 이혼도 어른들의 언행이 단초가 되는 경우가 아직도 많다. 성숙한 개인으로 함께 성장하지 않으면 가족 내 누군가에게 행해지던 폭력과 굴종을 사회가 더 이상 받아들이지 않고 규제하기 때문이다.

 

한국의 자본주의가 성숙하면서 결혼, 이혼, 부모자식 관계, 형제간, 부모님 돌봄 문제 등 가정의 많은 문제들의 원인으로 경제적 이해가 곳곳에 똬리를 틀고 있다. 이제는 가족이기 때문에 공정하지 못해도 어물쩍 넘어가는 시대가 아니다. 그만큼 개인의 존엄이 중요해졌다.

 

생명의 달, 5월에 좋은 생명은 물질-생명-마음-혼-영의 5개 몸 중 가장 높은 층인 영적 측면에서 올바르면 해결하기 쉽지 않을까. 노동절, 어린이날, 어버이날, 스승의 날에 선물이나 외식으로 해결하고 끝내는 게 아니라 더 깊은 차원에서 좋은 생명을 위해 성찰하는 5월이면 좋겠다. youngmirae@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g Geun-won Column] May, the Month of Life

 

Jeong Geun-won (Ph.D. in Film, Studying with the Public)

 

 

May has Labor Day, Children's Day, Parents' Day, and Teacher's Day, making us think about the basics of life. Labor Day is a gathering day to honor my parents, who created my body, my children, who created my body, and the day to find food to sustain this body. Unlike animals, humans do not forget their gratitude to their teachers who mold their minds. In India, teachers are viewed more highly than parents. This seems to be due to the perception that humans, as spiritual beings, have a different status from animals. What kind of being is this?

 

Five layers that make up humans

 

The human body is comprised of five layers.

 

The first layer is matter, and the second layer is life created by combining matter. The third layer is humans as beings with minds beyond life. The mind has developed consciousness thanks to language that can express everything in detail. Gerald Edelman said that language is ‘second nature’ to humans. The fourth layer is the level of the immaterial soul, and the fifth and final layer is the level of the spirit. The five layers are sequentially included, and the last spirit layer is the highest level and holds the remaining four layers.

 

Scholars interested in interdisciplinary literature, such as Ken Wilber, explore humans beyond the current perspective of natural science, which is limited to the material world. In May, I suggest that we think about humans not just in terms of the physical body, which is material and life, but broaden our thinking to include the mind, soul, and spiritual aspects. This is because I hope that May will be a month in which we think about humans by expanding beyond matter and life to a higher level. In May, the month of family, I encountered various human affairs.

 

Perception of family has changed significantly

 

Perception of family has changed a lot recently.

 

In particular, we focused on the phenomenon that occurs when people get married and create a new family. This is because it is the field of life where differences in thinking between generations are most evident. As expected, the situation was clearly different from before. In Korea, the roles of mother-in-law, mother-in-law, bride and groom in their daily lives are unclear and mixed. In particular, ideas about the roles of mother-in-law and daughter-in-law differ greatly from person to person. The younger generation does not find divorce as difficult as before. The mother-in-law, who was worried that her son would be divorced and returned, was increasingly viewing her son as her daughter-in-law's husband.

 

Elderly people also try to live separately from their children, saying it would be inconvenient to live with them for the rest of their lives. They also try not to give inheritance to their children in advance. This is because I have seen many cases where children have been reduced to inheriting their inheritance. Now, when young people who will live in the 120-year era become seniors, they will have a more different view of family than they do now. The relationship between dependent parents and children will change to one where each person lives independently.

 

Things to think about in May for a good life

 

The fact that individuals have been able to develop their own destiny freely from the systems of family and country is thanks to changes in civilization that have recognized the importance of the individual. This is the true intention of many people who reject the injustice done in the name of family and cut off family ties. There are still many cases where children's divorce is triggered by adults' words and actions. This is because if you do not grow together as a mature individual, society will no longer accept and regulate the violence and submission that was done to someone in your family.

 

As Korea's capitalism matures, economic interests are entangled in various places as the cause of many family problems such as marriage, divorce, parent-child relationships, siblings, and parent care issues. Nowadays, we are no longer in an era where we can easily overlook unfair practices because we are family. To that extent, individual dignity has become more important.

 

In May, the month of life, wouldn't it be easy to solve a good life if it is correct in the spiritual aspect, which is the highest layer of the five bodies of matter-life-mind-soul-spirit? Rather than just solving problems with gifts or eating out on Labor Day, Children's Day, Parents' Day, and Teacher's Day, I hope that May is a month where we reflect on a better life at a deeper level. youngmirae@naver.com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경기도, ‘청년 주도 남북청년교류-경기청년피스리더 2기’ 모집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