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번 찾기
심층분석   긴급진단   이슈탐방
편집 2017.10.20 [12:32]
기획이슈
심층분석
긴급진단
이슈탐방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회원약관
회사소개
광고제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 이슈탐방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FC안양 임은주 단장, “구단에 가장 중요한 고객은 시민”
내년이 더 기대되는 ‘FC안양’의 의미 있는 큰 움직임...
기사입력  2017/10/12 [12:27] 최종편집    유정재 기자

 

▲     © 경기브레이크뉴스(안양주간현대)


창단 이래 최다 관중, 최다 언론노출, 최다 스폰서 수익, 최다 유료관중그랜드슬램 기록

 

최근 FC안양의 화두는 단연 관중이다. 리그 33라운드가 끝난 현재, 10개 구단 중 6위라는 다소 저조한 성적을 기록 중임에도 불구하고 총 17번의 홈경기에서 총 관중 53,681명을 기록한 FC안양은 올 시즌 K리그 챌린지 10개 구단 중 최초로 5만 관중을 돌파하며 관중 1위를 하고 있기 때문.

 

올해 FC안양이 17번의 홈경기에서 모은 평균 관중은 3,158. 20번의 홈경기에서 평균 1,826명의 관중을 기록했던 지난해에 비해 평균 1,300여명이 늘어났다. 지난해에 비해 홈경기가 두 차례나 줄어들었음에도 총 관중 수와 유료 관중 수가 창단 이래 최고치를 기록했음은 FC안양에게 매우 고무적이다.

 

▲     © 경기브레이크뉴스(안양주간현대)


늘어난 관중과 티켓 수익만큼이나 스폰서 수익도 늘었다. 올 시즌 FC안양은 지난해에 비해 75% 이상(현금+현물 포함, 20179월 기준)이 스폰서를 통해 수익으로 발생했다. 관중 증가 티켓 수익 증가 스폰서 수익 증가로 이어지는 프로스포츠의 선순환이 이어지고 있는 것.

 

 

▲     © 경기브레이크뉴스(안양주간현대)


FC
안양의 모든 초점은 관중들의 경험이다. 올 여름 벽화 그리기 프로젝트를 통한 운동장 미관 개선 - 미드나잇 풋볼캠프를 통한 운동장 캠핑 사업 등의 마케팅 활동은 물론, 구단의 스폰서인 조르단에서 제공한 머그컵, 리더스코스메틱에서 제공한 마스크팩 등을 증정하는 등 관중들이 경기장에서 축구만 경험하고 돌아가지 않도록 노력하고 있는 것.

 

 

▲     © 경기브레이크뉴스(안양주간현대)


FC
안양의 대학생 마케터인 ‘FC안양 펀크리에이터가 진행하는 야외 이벤트 부스, 전광판 하프타임 이벤트는 이제 경기장에 없어서는 안 될 백미 이벤트로 자리 잡았다.

 

이로 인해 언론보도 횟수도 증가하고 있는데 FC안양의 언론보도 횟수는 올 9월 기준 총 425회로 지난해의 기록은 물론 창단 이래 최고 기록을 세웠다. 프로스포츠 구단의 가장 중요한 부분인 홍보와 노출 부분에서도 큰 관심을 받고 있는 것이 고무적이라는 평가가 지배적이다.

 

▲     © 경기브레이크뉴스(안양주간현대)


FC
안양 임은주 단장은 구단에게 가장 중요한 고객은 시민이다. 내년 시즌 축구를 통해 안양 시민들에게 더 많은 기쁨을 드리기 위해 FC안양 사무국이 모두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 가장 중요한 부분은 안양시민들이 축구장에서 좋은 추억과 즐거움을 경험하시는 것이다.”한 번도 안 온 사람은 있어도 한 번만 온 사람은 없는 그런 축구 문화를 만들고 싶다. 다양한 축구팬들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축구 본연의 콘텐츠도 중요하지만 프로스포츠는 다양한 이벤트와 볼거리, 먹거리 등도 매우 중요한 부분이 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FC안양은 오는 22일 오후 3, 안양종합운동장에서 부산아이파크와 올 시즌 마지막 홈 경기를 치른다. 폐막전을 맞이하는 FC안양은 개막전에 준하는 경품과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 중이다.

▲     © 경기브레이크뉴스(안양주간현대)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1/31
주간베스트 TOP10
  회원약관회사소개광고제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광고 경기 안양시 동안구 시민대로 171 (금강벤처텔 807호) 대표전화 : 031-389-0991~3 ㅣ 팩스 : 031-386-5453
ⓒ 2007 주간현대 경기다01169. 등록일 : 2009.08.03 경기브레이크뉴스 경기아51013 등록일:2014.06.30 대표이사 발행인/ 편집인-이여춘, 사업자등록번호 138-81-54469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
Contact ay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