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과천시 전통시장 ‘새서울프라자’, 골목형시장 육성사업 12일 그랜드 오픈 행사 가져
문화 향유 공간 마련해 전통시장에 대한 인식 변화 기대
기사입력  2018/02/16 [08:47] 최종편집    류연선 기자

 

▲ 새롭게 바뀐 새서울 프라자 그랜드 오픈 포스터     © 경기브레이크뉴스

 

과천시는 지난해 중소벤처기업부가 공모한 ‘골목형시장 육성사업’에 선정돼 특화환경 개선작업을 마친 ‘새서울프라자’의 그랜드 오픈 행사를 12일과 13일 이틀에 걸쳐 개최한다고 지난 9일 밝혔다.

 

 

이날 오픈행사에서는 옥탑마켓, 엽전퀴즈, 추억의 뽑기 게임 등 방문객들이 재미있게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가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1996년 개점한 새서울프라자는 별양동 중심상가지역에 위치한 건물형 전통시장으로 155개의 점포가 운영되고 있다. 과천시는 지난해 4월부터 새서울프라자시장 내 빈 점포를 활용하여 청년상인 창업지원 사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

 

 

시는 ‘골목형시장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새서울프라자에 대해 국비와 시비를 합해 총 4억 8천만 원을 들여, 에스컬레이터 및 이동동선 안내 사인물 설치, 지하상점 디자인 환경개선 특화된 컨셉트의 서비스 디자인 적용한 감성옥상 조성 등을 완료했고 밝혔다.

 

 

 

특히, 이번 특화환경 개선작업을 통해 새롭게 마련된 공간인 감성옥상은 지역활동가와 상인회원들이 주축이 돼 운영하는 공간으로, 이곳에서는 플리마켓, 버스킹 공연, 입주 공방과 함께 하는 체험프로그램 등이 열릴 예정이다.

 

 

과천시는 새서울프라자의 감성옥상을 통해 시민들이 전통시장을 문화 향유의 공간으로서 새롭게 인식하고, 좀 더 즐겨찾는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이러한 변화가 시장 상인들의 자생력 강화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고 밝혔다.

 

 

신계용 시장은 “새로워진 브랜드 로고와 함께 다양한 컨셉의 볼거리, 즐길거리, 놀거리를 갖춘 새서울프라자시장이 시민들에게 널리 알려지고, 지역 주민들의 주요 소비처로 성장할 수 있길 기대한다”며 “작지만 강하고, 차별화된 전통시장으로 자리매김 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역할을 해줄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