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종천 과천시장, 폭염 속 공사 현장 찾아 ‘안전’과 ‘품질’ 당부
중앙공원 초입박스 상부 시설물 정비공사 현장 방문
기사입력  2019/08/09 [16:30] 최종편집    류연선 기자

 

[경기브레이크뉴스 류연선 기자] 김종천 과천시장은 지난 6일 과천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안개분무 시스템 설치 현장’과 ‘중앙공원 초입박스 상부 시설물 정비공사 현장’을 찾아 이용 시민의 의견을 듣고, 현장 근로자에게 안전과 품질 향상을 주문했다.

 

김 시장은 각 현장 담당자에게 “연일 계속되는 폭염으로 작업하기 힘들지만 근로자들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적정한 휴식을 취하고, 안전 수칙을 준수하여 작업하시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과천시는 폭염 대책으로 시민들이 자주 찾는 중앙공원 어린이놀이터와 놀이터 옆 파고라 벤치 주변, 별양동 중심상가지역 우물터 등 3곳에 안개분무 시스템을 7월 설치 완료했다. 현재 중앙공원과 별양동 중심상가지역 사잇길에는 조명이 나오는 기둥형 안개분무 시스템 설치 공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9월 중 완료할 예정이다.

 

과천시가 폭염 대책으로 설치하고 있는 안개분무 시스템은 정수 처리된 물을 일반 빗방울의 약 100만분의 1크기의 미세한 안개로 분사하는 시설물로, 주변 온도를 낮추고 미세먼지를 저감하는 효과가 있다.

 

김 시장은 중앙공원 초입박스 상부 시설물 정비공사 현장도 함께 점검했다. 중앙공원과 별양동 중심상가지역 사잇길에 설치된 화단과 낡은 목재 난간을 철거하고, 강화유리 난간을 설치하는 공사이다. 공사가 완료되면 시민들은 길 아래쪽으로 흐르는 양재천을 직접 조망할 수 있게 된다.

 

김종천 시장은 “이들 사업이 폭염 저감과 도시미관 향상에 크게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폭염 피해 저감을 위한 안개분무 시스템은 시민들의 호응에 따라 더욱 확충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라고 말했다.

 

▲ 공사 현장 찾아 ‘안전’과 ‘품질’ 당부하는 김종천 과천시장     ©경기브레이크뉴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