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포시의회, 아동자연친화도시 위해 현장 찾아
기사입력  2019/09/06 [13:44] 최종편집    류연선 기자

 

▲ 아동자연친화도시 위해 현장 찾은 군포시의회     ©경기브레이크뉴스

 

[경기브레이크뉴스 류연선 기자] 군포시의회는 지난 3일 ‘아이키우기 좋은도시 연구모임(대표의원 신금자)’ 활동의 일환으로 초막골생태공원을 방문, 유아숲 체험원 등 현장을 찾으며 아동과 자연의 친화도시로 향한 발걸음을 한 발짝 내딛었다.

 

이날 신금자 의원(비례대표)과 이우천 의원(군포1동, 산본1동, 금정동)은 군포시 생태공원녹지과 직원들과 유아숲 체험원, 맹꽁이 습지, 나비원 등 공원 곳곳을 돌며 안전과 편의성 등을 꼼꼼히 검토했다.

 

의원들은 공원의 교육적인 측면은 훌륭하나 4세~7세 유아들에게는 거리적 접근성이 떨어진다는 점을 지적했고 유치원생이나 초등학생의 단체 방문에 적합한 교육 프로그램의 필요성을 언급했다.

 

또한 지난 8월 제주도 절물자연휴양림 내 유아숲 우수사례 벤치마킹으로 얻은 경험을 바탕삼아 생태공원녹지과 직원들에게 유아숲 등 활동 공간의 안전성을 요청했다.

 

현장을 둘러본 신 의원은 “제주 절물자연휴양림의 경우 많은 시설이 구비되어 있진 않지만 넓고 안전한 지대에 조성되어 있어 어린 아이들이 뛰어놀기 적합했다”며 “초막골생태공원이 연령대에 맞는 시설이 조성되어 안전하고 자연친화적인 생태공원으로서 거듭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