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매 주말 안양역광장·안양1번가에서 열리는 거리공연
10월까지 매주 금·토요일 오후 5시 댄스, 랩, 뮤지컬, 난타 등
기사입력  2019/09/23 [16:54] 최종편집    류연선 기자

 

 

안양의 관문이자 얼굴인 안양역광장과 안양1번가를 무대로 한 거리공연이 주말마다 펼쳐진다. 안양시만안구가 3년째 거리에서 여는 예술행사다.

 

지난 20일을 시작으로 10월까지 지속돼 매주 금요일은 안양역광장에서, 토요일은 안양1번가(차 없는 거리)에서 오후 5시부터 90분 동안 진행된다.

 

 

공연은 모두 10회로 안양역광장이 6회, 안양1번가가 4회다.

 

불특정다수인들로 붐비는 안양역광장에서는 장구와 난타, 통기타, 트로트 등이 마련된다.

 

안양1번가는 젊은 층이 많이 찾는 지역답게 ‘선셋 거리공연’이란 주제로 힙합댄스, 랩, 최신유행 가요, 뮤지컬 등이 선보여질 예정이다.

 

관객들의 호기심을 자극할 마술공연은 두 곳 모두에서 관람할 수 있다.

 

출연진들은 만안구가 전국을 대상으로 공모해 선정한 예술단들로 수준 있는 공연을 펼칠 것이 기대되고 있다.

 

이종근 안양시만안구청장은 “예술인들에게 마음 것 끼를 살릴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하고 시민들에게는 힐링의 시간을 제공하고자 행사를 준비했다”며, 시민들의 많은 관람을 권장했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시, ‘랜선으로 즐기는 슬기로운 독서생활’ 수강생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