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병목안캠핑장 감면혜택, 3자녀 이상 ▶ 2자녀 이상으로
농수산물도매시장 편의시설 휴무일 미적용
기사입력  2019/11/04 [17:12] 최종편집    류연선 기자

 

금년도 제3차 안양시규제개혁위원회가 지난 29일 안양시청 전자회의실에서 열려, 규제심의 중인 11개 안건에 심의가 진행됐다.

 

이 날 위원회 심의를 거친 안건은 총11건으로 안양시 등록규제 및 자치법규 규제개선 건의 과제에 대한 심의 8건, 적극행정 및 규제혁신 유공 공무원·우수부서 선정에 대한 심의 3건이다.

 

이중에서도 특히 병목안캠핑장과 농수산물도매시장 관련 두 개의 안건은 소관부서에서 수용하기로 한 상태다.

 

첫 번째는 병목안캠핑장 사용료 감면을 현행 3자녀 이상만 허용되던 것을 2자녀 이상으로 완화해 그 감면혜택을 확대하고자 건의된 사안이다.

 

또 농수산물도매시장 운영관리 조례 개정 건은 현재 도매시장 정기휴업일이 도매시장과 무관한 편의시설(회센터, 관리동)에도 똑같이 적용돼, 도매시장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불편이 발생하는 것을 해결하고자 그 시설에 대한 정기휴업일 지정을 폐지하기 위함이다.

 

이진수 부시장은 “규제개선으로 시민들의 애로가 해소되고 지역경제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이제는 규제 담당 공무원들이 적극적으로 불필요한 규제를 찾아내어 철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안양시는 작년 행안부가 전국 226개 기초지자체를 대상으로 최초로 실시한 ‘지방규제혁신 우수기관 인증 지자체’에 선정되어 국무총리 기관표창을 수상 하였고, 올해 규제 샌드박스 밀착 지원으로 관내 중소기업의 규제샌드박스 성과사례 창출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행안부 규제개혁 경진대회’와 ‘경기도 경진대회’에서 두 차례 모두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