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자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성제 예비후보 ‘의왕·과천 광역철도 구축’ 공약 발표
기사입력  2020/02/10 [14:49] 최종편집    이동한 기자

 

 

 

김성제 의왕과천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지난 3일, 의왕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위례-과천선’을 의왕역까지 연장하고, GTX(수도권광역급행철도)-C 노선과 연계해 의왕역을 유치하는 내용이 담긴 ‘의왕·과천 광역철도망 구축공약’을 발표했다.

 

김 예비후보에 따르면 현재 ‘제3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따라 성남 복정역에서 출발하여 과천 구간인 경마공원역∼문원역(신설)∼정부과천청사역까지 추진 중인 위례-과천선을 더 연장하여 ⓵과천정보타운역(4호선 환승역)∼⓶청계역(월곶-판교선 환승역)∼⓷백운호수역∼⓸의왕시청역(인덕원-동탄선 환승역)∼⓹의왕역(1호선 및 GTX-C노선 환승역)까지 노선을 신설하겠다는 획기적인 방안을 포함하고 있다.

 

아울러 그는 수원역에서 출발하여 서울 삼성역을 관통하여 경기 양주를 잇는 GTX(수도권광역급행철도)-C 노선에 의왕역을 중간 정차역으로 신설하겠다는 공약도 함께 발표하였다.

 

또한 그는 ”의왕역을 중심으로 위례-과천 연장선과 GTX-C 환승역이 만들어지면 향후 의왕역 인근 장안, 월암, 초평, 군포 송정, 군포첨단산업단지 개발로 증가 되는 인구(약 8만 명 이상)에 따른 신규 교통수요를 흡수할 수 있고, 과천지식정보타운, 의왕테크노파크, 백운롯데몰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사업의 기대효과에 대해 설명했다.

 

한편, 국토교통부 출신의 도시개발 전문가인 김성제 예비후보는 민선 5-6기 의왕시장으로 재임하면서 개발사업의 최대 난관이었던 그린벨트를 대폭 해제하고 대규모 도시 개발 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끈 추진력과 성과로 인해 그가 제2호 공약으로 제시한 ‘의왕·과천 광역철도 구축’ 공약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과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