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자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 대통령 동서 김한수 후원회장 부부 강득구 선거사무소 방문
“강득구가 승리할 수 있도록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다하겠다”
기사입력  2020/02/20 [15:27] 최종편집    류연선 기자

 

▲ 좌로부터 강 예비후보와 김한수 후원회장 부부, 이양학 선대위 공동위원장   ©경기브레이크뉴스

 

4.15 총선에 출마한 강득구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안양 만안)의 후원회장이자 문재인 대통령의 동서인 김한수 배재대 부총장 부부가 지난 19일, 강 예비후보 선거사무소를 찾아 결속력을 다졌다. 지난 12일 이후 두 번째 방문이다. 이 자리에는 이양학 선대위 공동위원장, 최무성 새안양회 회장, 권주홍 전 안양시의원 등 90여명의 지역인사가 참석했다.

 

김한수 후원회장은 “강 후보의 캠프에 오니 승리를 예감할 수 있다”면서 “강득구가 승리할 수 있도록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다 하겠다. 여러분도 있는 힘껏 애써 달라”며 강한 지지를 요청했다.

 

동석한 김한수 후원회장의 부인이자 문 대통령의 처제인 김혜은 여사는 “김한수 교수와 강 후보의 끈끈한 정이 참 부럽다”며 “낮고 착한 것을 세심하게 바라보고 큰 안목을 가진 강 예비후보가 존경스럽다”면서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 좌로부터 김혜은 여사, 강득구 예비후보, 김한수 후원회장, 최금순 여사(강 후보 부인)     ©경기브레이크뉴스

 

이양학 선대위 공동위원장(전, 호남향우회 회장) 역시 “여기 있는 모든 분들이 강 예비후보의 승리를 만드는 원동력”이라고 말하며 지지를 호소했으며, 최무성 새안양회 회장 또한 강득구 예비후보와의 오랜 인연을 언급하며 관심과 지지를 호소했다.

 

강득구 예비후보는 “경선 투표가 얼마 남지 않은 상황에서 대통령의 동서가 응원하러 와주신데 대해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현재 만안구는 20년간 국회의원이었던 이종걸 의원에 대한 심판론과 변화에 대한 열망이 어느 곳보다 강하다. 변화를 택할지 또 한 번 퇴행을 택할지의 중대한 갈림길에서 저는 당원들과 시민 여러분만 믿고 마지막까지 달리겠다”며 경선 승리를 다짐했다.

 

현장에 참석한 지지자들은 “우리가 문재인이다, 우리가 강득구다”를 함께 외치며, 강득구 예비후보가 안양과 대한민국을 변화시키는데 함께 갈 것을 약속했다.

 

▲ 강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두번째 방문 김한수 후원회장     ©경기브레이크뉴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