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자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민주당 강득구 후보, 안양형 배달의민족 ‘배달 일번가’ 도입 공약
수수료·광고료 안 내는 안양 공공 배달앱
기사입력  2020/04/06 [14:36] 최종편집    류연선 기자

 

▲ 강득구 후보 공공배달앱 공약     ©경기브레이크뉴스

 

안양 만안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강득구 후보는 “‘안양형 배달의 민족’인 공공 음식배달 앱을 만들어 지역 경제에 활력을 일으키고 소상공인들의 부담을 덜어드리겠다”며 새로운 공약을 밝혔다.

 

이는 배달앱 시장을 독점하고 있는 ‘배달의 민족’이 과도한 수수료와 광고료를 책정하여 점주들의 가슴을 멍들게 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사실상의 시장 독점체제로 인해 자율경쟁이 어려운 점에 착안한 것으로, 군산에서는 올 3월 지자체 최초로 지역형 배달앱인 ‘배달의 명수’를 오픈하여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낸 바 있다.

 

공공 음식배달 앱은 점주들에게 가입비와 수수료, 광고료를 받지 않으며 안양사랑상품권 등 지역화폐의 사용도 가능하고 모바일화폐 사용도 가능하여 점주들의 부담 경감 및 지역경제의 활성화 효과가 기대된다.

 

이에 더해 강 후보는 “‘소상공인재단’을 만들어 창업 및 법률지원, 자금지원, 골목상권 활성화 방안 수립 등 영세자영자와 소상공인들에 대한 근본적인 사회안전망을 확충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안양지하상가의 임대료와 관리비 운영이 이분화되어 있는 상황에서 임대료와 관리비 조율을 안양시와 협의하여 조율하겠다”는 의견을 피력했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