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최대호 안양시장, ㈜오상헬스케어 기업 방문
코로나19 진단키트, 국내 최초 미국 FDA 긴급사용 승인
기사입력  2020/04/27 [16:28] 최종편집    이동한 기자

 

 

안양시에 위치한 의료기기 제조 유망기업 ㈜오상헬스케어(대표 이동현/동안구 안양천동로 132)에 최대호 안양시장이 방문했다. ㈜오상헬스케어는 국내 최초로 미국FDA로부터 코로나19 진단키트 긴급사용승인(EUA)을 획득한 기업이다.

 

이 기업은 지난 1996년 설립한 의료기기 제조업체로서 진단키트, 혈당 측정시스템, 면역진단 등 첨단 바이오 관련 제품을 개발 및 생산하며, 최근 코로나19 사태 속에서 그 진가를 인정받고 있다.

 

중소벤처기업부가 선정하는 한국형 히든 챔피언으로 선정된 바도 있는 글로벌 강소기업이다.

 

특히 오상헬스케어가 개발한 진단키트가 미국FDA로부터 승인, 미국 내 시장에 진출하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을 비롯한 세계 각국에 3천만 개의 진단키트를 수출할 계획이다.

 

지금까지 브라질, 러시아, 이탈리아, 모로코, 아르헨티나 등 30여 개국에 제품을 공급했고, 다른 70여 개국에서 수출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고 관계자는 밝혔다.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