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을거리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포시가 경기남부의 교통중심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할 것”
이학영 국회의원, 이소영 국회의원 신년사
기사입력  2021/01/04 [14:45] 최종편집    경기브레이크뉴스

 

“군포시가 경기남부의 교통중심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할 것”

 

▲ 이학영 의원(더불어민주당, 군포시)     ©

존경하는 군포시민여러분! 2021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희망으로 맞이하는 새해도 더불어 다함께 미래로 나아가는 보람찬 한 해가 되기를 기원합니다.

 

지난 한 해는 전대미문의 팬데믹 사태로 모두가 큰 어려움을 겪었던 모진 해였습니다.

 

세계적인 위기 속에서 우리는 평범하고 소소한 일상의 행복이 얼마나 소중한지를 다시 한 번 일깨웠습니다.

 

저마다 각자의 소중한 일상으로 돌아가기 위해 많은 시민 여러분께서 생활의 불편과 경제적 피해를 감수하며 방역을 위해 앞장서주셨습니다.

 

한마음으로 물심양면 노력해주신 시민여러분께 이 기회를 빌려 깊은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합니다.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시민 여러분의 배려와 희생에 힘입어 우리 군포시는 더 나은 내일로 한 걸음씩 나아가고 있습니다.

 

군포시내 주차시설과 커뮤니티센터 등 노후한 근린시설은 개선하고 시민의 문화활동 지원을 위한 그림책 박물관공원 조성,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한 종합체육시설 조성 등 생동감 넘치는 군포시를 만들기 위한 도시재생사업이 속속 진행되고 있습니다.

 

올해에는 금정역 복합환승센터 건설을 위한 계획이 구체화되고, 주변 상권 활성화를 위한 문화거리를 조성해 어려워진 지역경제 회복을 위한 기반을 다질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위기를 극복하고 우리 군포시가 경기남부의 교통중심지로, 누구나 살고 싶은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시민의 곁에서 함께 노력하겠습니다. 시민이 행복한 군포, 시장 상인이 웃으며 장사할 수 있는 군포를 만들기 위해 언제나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신축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여러분 모두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가득하기를 기원드립니다.

 

 

“그린뉴딜로 우리 사회 대전환 위한 초석 될 것”

 

▲ 이소영 의원(더불어민주당, 의왕과천시)     ©

2020년은 우리나라가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극복하기 위해 탄소중립(Net-Zero)을 선언하는 등 기후위기 대응에 아주 중요한 한해였습니다.

 

탄소다배출 산업구조인 우리나라를 탄소중립 사회로 바꾼다는 것은 사회경제구조의 대전환을 의미하며, 이를 하기 위한 수단이 바로 그린뉴딜입니다.

 

저는 지난 총선에서 ‘더불어민주당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미래선거대책위원회 그린뉴딜위원회 위원장’을 맡아 탄소중립과 그린뉴딜 정책을 당의 총선공약으로 반영하였습니다.

 

2021년은 지난해 ‘2050년 탄소중립’ 선언과 그린뉴딜 추진을 위한 법제도 체계를 갖추고, 이를 본격적으로 추진하는 한해가 되어야 합니다.

 

저는 앞으로 우리사회 변화의 주체가 되어야 하는 지방정부, 산업계와 노동자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의견수렴을 진행하고, 2050년까지의 도전적인 프로젝트를 통해 온실가스 감축과 새로운 일자리 창출, 사회 불평등이 심화되지 않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특히 국민 모두가 공감하고 변화에 참여하는 국가전략 수립, 법과 제도를 마련할 계획입니다. 이를 위해서는 무엇보다 우리 사회·경제구조를 탈탄소로 전환할 수 있도록 법제도의 근간이 되는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탈탄소사회 이행 기본법안’을 조속히 통과시켜 우리 사회의 대전환을 위한 초석을 놓을 계획입니다.

 

또한, 지역구인 의왕과 과천은 도시의 급속한 성장으로 인해 교통, 교육 등 사회적 인프라가 점차 부족해지고 있어 시민의 삶의 질이 점차 악화되고 있습니다.

 

코로나로 인해 시민들을 만날 수 있는 시간과 공간 제약이 있었지만, 새해에는 온라인 등 다양한 방법으로 시민들과 소통하며, 주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더 많이 노력하겠습니다.

 

코로나19 재확산되면서 우리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지만, 위기에 강한 저력으로 개인위생과 방역수칙 잘 지켜 코로나19 위기를 함께 이겨냅시다.

 

감사합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We will endeavor to make Gunpo City a transportation hub in southern Gyeonggi Province”

 

Honorable citizens of Gunpo! The new year of 2021 has dawned.

 

We hope that the new year, which welcomes us with hope, will be a rewarding year for us to move forward together.

 

Last year was a hard year when everyone was in great trouble due to an unprecedented pandemic.

 

In the midst of a global crisis, we have once again awakened how precious the happiness of ordinary and trivial everyday life is.

 

In order to return to their precious daily lives, many citizens have taken the lead in quarantine, enduring the inconvenience of living and economic damage.

 

I would like to express my deep gratitude and respect by borrowing this opportunity to all citizens who have made efforts to both sides with one heart.

 

Despite the difficult circumstances, thanks to the consideration and sacrifice of citizens, Gunpo City is taking steps toward a better tomorrow.

 

Urban regeneration projects to create a lively Gunpo city, such as improving old neighborhood facilities such as parking facilities and community centers in Gunpo City, creating a picture book museum park to support citizens' cultural activities, and creating a comprehensive sports facility to revitalize life and sports, are underway. There is.

 

This year, the plan for the construction of the Geumjeong Station Complex Transfer Center will be materialized, and we hope to lay the foundation for the recovery of the difficult regional economy by creating a cultural street to revitalize the surrounding commercial districts.

 

We will continue to work with the citizens in the future so that we can overcome the crisis and become a transportation hub in southern Gyeonggi Province and a city where everyone wants to live. We will always do our best to make Gunpo where citizens are happy and where marketers can do business with a smile.

 

Happy New Year, I wish you all health and happiness in your home.

 

 

“The Green New Deal will be the cornerstone for a great transformation in our society”

 

2020 was a very important year for responding to the climate crisis, including Korea's declaration of carbon neutrality (Net-Zero) to recognize and overcome the seriousness of the climate crisis.

 

Changing Korea, which has a high-carbon industrial structure, into a carbon-neutral society means a major transformation of the socio-economic structure, and the means to do this is the Green New Deal.

 

In the last general election, I took the role of “Chairman of the Green New Deal Committee of the 21st National Assembly Member Election Future Election Countermeasures Committee of the Democratic Party,” reflecting the policy of carbon neutrality and the Green New Deal as the party's general election pledge.

 

2021 should be the year for the declaration of “carbon neutrality in 2050” and the establishment of a legal system to promote the Green New Deal last year, and to promote it in earnest.

 

In the future, I will gather opinions from various stakeholders, including local governments, industries, and workers, who should be the subject of change in our society, and to reduce greenhouse gas emissions, create new jobs, and increase social inequality through challenging projects until 2050. I'll try my best.

 

In particular, we plan to establish national strategies, laws and institutions that all citizens can sympathize with and participate in change. To this end, above all, we plan to lay the foundation for a major transformation of our society by passing the'Basic Bill for the Implementation of a Decarbonized Society for Response to the Climate Crisis', which is the basis of the legal system so that our social and economic structures can be converted to decarbonization. is.

 

In addition, Uiwang and Gwacheon, the local districts, are gradually deteriorating the quality of life of citizens as social infrastructure such as transportation and education is gradually becoming insufficient due to the rapid growth of cities.

 

Due to the corona, there were time and space limitations to meet citizens, but in the new year, we will communicate with citizens in various ways, including online, and make more efforts to improve the quality of life of residents.

 

The re-proliferation of Corona 19 is threatening our health, but let's overcome the Corona 19 crisis together by keeping personal hygiene and quarantine rules with strong potential for crisis.

 

Thank you.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시 부곡동청소년문화의집, 자치기구 및 동아리 모집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