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청소년/교육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교육청, 의왕 등에 특수학교 개교 박차
의왕정음학교와 용인다움학교 개교로 특수학교 수용률 개선
기사입력  2021/01/04 [16:53] 최종편집    류연선 기자

 

▲ 의왕정음학교     ©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지난 여름 역대 가장 긴 장마에 의해 공사 추진에 어려움이 컸던 의왕정음학교와 용인다움학교 등 특수학교 두 곳의 개교 일정이 차질 없이 진행되도록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의왕시 포일동에 위치한 의왕정음학교는 ▲유치원 2학급 ▲초등학교 6학급 ▲중학교 9학급 ▲고등학교 9학급 ▲전공과 4과 등 30학급에 정원 189명 규모며, 용인다움학교는 ▲유치원 2학급 ▲초등학교 12학급 ▲중학교 6학급 ▲고등학교 6학급 ▲전공과 6과 등 32학급에 정원 200명 규모다.

 

특히 지난해 4월 기준으로 군포·의왕 지역에서 특수교육이 필요한 학생은 484명이었지만 해당 지역에 특수학교가 없어 그동안 일반학교의 특수학급이나 일반학급에서 이 학생들을 수용해왔다.

 

하지만 오는 3월 의왕정음학교가 개교하면 해당 지역 특수교육 여건이 개선될 것으로 도교육청은 보고 있다.

 

도교육청은 이영창 학교설립과장은 “2021년 2개의 특수학교 개교는 열악한 경기 특수교육의 지역 간 균형 문제와 특수학교 수용률이 다소 개선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관내 특수학교가 없어 교육여건이 열악한 지역을 중심으로 특수학교 설립 등 교육여건 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Spur opening of special schools in Gyeonggi-do Office of Education and Uiwang

Improvement of acceptance rate of special schools with the opening of Uiwang Jeongeum School and Yongindaum School

 

Gyeonggi-do Office of Education (Superintendent Lee Jae-jung) is spurring preparations so that the opening schedule of two special schools, including Uiwang Jeongeum School and Yong Inaum School, which had been difficult to implement due to the longest rainy season in history, last summer.

 

Uiwang Jeongeum School, located in Poil-dong, Uiwang-si, has a capacity of 189 students in 30 classes including ▲ kindergarten 2 classes ▲ elementary school 6 classes ▲ middle school 9 classes ▲ high school 9 classes ▲ major 4 departments, and Yongindaum School ▲ kindergarten 2 classes ▲ elementary school 12 It has a capacity of 200 students in 32 classes, including classes ▲ 6 classes in middle school ▲ 6 classes in high school ▲ 6 majors.

 

In particular, as of April last year, there were 484 students in need of special education in Gunpo and Uiwang areas, but there are no special schools in the area, so special classes or general classes of general schools have accepted these students.

 

However, the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believes that when Uiwang Jeongeum School opens in March, the local special education conditions will improve.

 

The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said, “The opening of two special schools in 2021 is expected to improve the balance between regions of the poor Gyeonggi special education and the acceptance rate of special schools.” I will try to improve the educational conditions such as the establishment of special schools in this poor area.”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시 부곡동청소년문화의집, 자치기구 및 동아리 모집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