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한류 가이드북 인기
2021년 10개 언어, 11만부 제작
기사입력  2021/02/22 [14:45] 최종편집    류연선 기자

경기도가 도에 소재한 한류자원을 국내외로 확산시키기 위해 한류문화 조성과 한류관광 활성화 사업을 추진한다.

 

주요사업으로 한류 가이드북을 제작하는 ‘한류자원 발굴 및 스토리텔링 사업’과 도 관광자원을 간접 노출해 홍보하는 ‘미디어콘텐츠 활용 관광자원 홍보(ppl) 사업’이 있다.

 

 

도는 매년 31개 시군이 보유한 ▲K-스타 ▲K-푸드 ▲K-팝 ▲K-무비 ▲K-방송 ▲K-뷰티 ▲K-게임 ▲K-로케이션(촬영장소) 등 8개 분야의 한류자원을 조사하고 있으며, 조사된 한류자원을 이야기형 매력 콘텐츠로 풀어낸 한류 가이드북을 제작중이다.

 

격년제로 제작하고 있으나 해외문화원 등에서 지속적으로 요청이 많고 제작 문의가 쇄도하고 있어 올해는 언어권과 수량을 확대해 10개 언어 총 11만부를 제작한다.

 

경기도의 관광자원이 배경이 된 미디어 영상콘텐츠의 인기 또한 만만치 않다. 작년 넷플릭스 인기 한국드라마 순위에 ‘청춘기록’ 등 도에서 제작 지원한 ppl 콘텐츠가 다수 등재됐고, 안양 예술공원과 시흥 배곧한울공원, 광명동굴을 배경으로 한 인기 걸그룹 레드벨벳 유닛(아이린&슬기) 뮤직비디오 3편의 조회 수가 총 1,580만회를 기록하는 등 미디어콘텐츠에 노출된 도내 명소 곳곳이 눈길을 끌고 있다.

 

올해는 안양·화성·시흥·포천·연천·양주·광명·평택·의정부 등 9개 시군과 함께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OTT(온라인 동영상 서비스)시장의 강세에 주목해 기존 전통매체 뿐만 아니라 웹·모바일 기반의 뉴미디어 매체까지 확대 제작 지원해 더욱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경기도를 만나볼 수 있도록 선택의 폭을 넓힐 계획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onggi-do, Hallyu guidebook popularity

Produced 110,000 copies in 10 languages ​​in 2021

 

Gyeonggi-do promotes the creation of Hallyu culture and promotion of Hallyu tourism in order to spread Hallyu resources located in the province at home and abroad.

 

The main businesses are the “Hallyu resource discovery and storytelling project”, which produces a Hallyu guidebook, and the “Tourism Resource Promotion (Ppl) Utilizing Media Contents” project, which indirectly exposes and promotes tourism resources.

 

Do is Korean Wave resources in eight fields, including ▲K-Star ▲K-Food ▲K-Pop ▲K-Movie ▲K-Broadcast ▲K-Beauty ▲K-Game ▲K-Location (shooting location) held by 31 municipalities every year And is producing a guidebook for the Korean Wave that unfolds the researched Korean Wave resources into story-type attractive content.

 

Although it is produced on a biennial basis, there are consistently many requests from overseas cultural centers, and production inquiries are inundated, so this year, the number and number of languages ​​are expanded to produce 110,000 copies in 10 languages.

 

The popularity of media and video content, which is based on Gyeonggi-do's tourism resources, is also not easy. Last year, many ppl contents produced and supported by provinces such as'Youth Record' were listed in the popular Korean drama rankings on Netflix last year, and popular girl group Red Velvet Unit (Irene & Seulgi) set in Anyang Art Park, Siheung Baegot Hanul Park, and Gwangmyeong Cave. With a total of 15.8 million views of the three music videos, places in Tokyo that are exposed to media content are attracting attention.

 

This year, with 9 cities and counties including Anyang, Hwaseong, Siheung, Pocheon, Yeoncheon, Yangju, Gwangmyeong, Pyeongtaek, and Uijeongbu, paying attention to the strength of the OTT (online video service) market due to the aftermath of Corona 19, as well as the existing traditional media, but also web and mobile. It is planning to expand the range of options so that you can meet Gyeonggi-do in a wider variety of programs by expanding production support to new media based.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시청소년육성재단, 제1기 청소년블로그기자단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