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인재개발원 양기석씨 행정안전부 장관상 수상
제39회 지방자치단체 인적자원개발(HRD)콘테스트
기사입력  2021/08/27 [17:47] 최종편집    채흥기 기자

 

 

‘동물보호 정책 과정’ 동물과 공존문화 정착 프로그램

 

경기도인재개발원이 지난 25일 제39회 지방자치단체 인적자원개발(HRD)콘테스트’에서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받았다.

 

26일 경기도에 따르면 이번 대회는 시·도 교육훈련기관의 우수 교수요원과 교육프로그램의 발굴·육성을 위해 개최하는 대회로, 올해는 ‘강의’와 ‘신규교육과정 개발’ 분야에서 예선을 통과한 13개 시·도 16개 팀이 최종 콘테스트에 출전했다.

 

신규교육과정 개발 분야에 출전한 경기도인재개발원 양기석 주무관은 ‘동물보호 정책 과정’을 발표했다.

 

‘동물보호 정책 과정’은 반려동물과의 공존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개발한 교육 프로그램이다. 도민이 체감하는 정책효과 실현을 목표로 경기도청 및 31개 시·군의 동물복지부서 담당자를 대상으로 국가 및 경기도 동물복지 정책 현황, 향후 추진 방향, 반려인과 비반려인 간 갈등 해소방안 연구, 경기도 동물 보호시설 현장학습 등의 내용을 담았다.

 

윤덕희 경기도 인재개발원장은 “고령화·핵가족화 및 코로나로 인해 반려동물을 기르는 가구가 증가하는 상황에서 동물복지 분야 국·도정 정책 사업을 교육으로 연계한 점이 높게 평가받은 것 같다”며 “반려동물 공존문화 조성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는 구글에서 번역되었습니다> 

This article was translated from Google.

 

Gyeonggi-do Human Resources Development Institute received the Minister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ward at the 39th Local Government Human Resource Development (HRD) Contest on the 25th.

 

According to Gyeonggi Province on the 26th, this competition is held to discover and foster excellent professors and educational programs at education and training institutions in cities and provinces. 16 teams from 13 cities and provinces participated in the final contest.

 

Ki-seok Yang, head of the Gyeonggi-do Human Resources Development Institute, who participated in the field of developing new curriculum, announced the ‘Animal Protection Policy Course’.

 

The ‘Animal Protection Policy Course’ is an educational program developed to establish a culture of coexistence with companion animals. A study on the status of national and Gyeonggi-do animal welfare policies, future directions, and ways to resolve conflicts between companions and non-companions, targeting the Gyeonggi Provincial Government and those in charge of animal welfare departments in 31 cities and counties, with the goal of realizing the policy effects experienced by residents. It contains contents such as field trips to animal protection facilities in Gyeonggi-do.

 

Deok-hee Yoon, director of the Gyeonggi Human Resources Development Center, said, “In a situation where the number of households with companion animals is increasing due to the aging population, the nuclear family, and the corona virus, the connection of national and provincial policy projects in the field of animal welfare to education seems to have been highly appreciated.” “Creating a culture of coexistence with companion animals” I will work harder on it,” he said.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군포시 중앙도서관, ‘예술로 물드는 가을 인문학 강의’ 개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