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종합(국회의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학영 의원, 개인택시조합 간담회 개최
“코로나 피해 온전히 지원 받도록 꼼꼼히 살필 것”
기사입력  2022/06/27 [11:29]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이학영 의원(더불어민주당, 군포시)     ©

더불어민주당 민생우선실천단 코로나피해지원팀장 이학영 의원(군포시)이 지난 6월 20일 국회에서 개인택시조합 간담회를 열어 코로나팬데믹으로 인한 업계의 피해와 현황을 점검하고 지원 방안 개선을 논의했다.

 

이학영 의원은 “코로나 장기화로 인해 승객이 줄어 택시 업계가 입은 손해는 헤아릴 수 없다”며, 특히 “1, 2차 보상금은 받았지만, 정부가 기준을 변경하여 손실보전금을 못 받게 됐다”고 지적했다.

 

더 나아가 이 의원은 “택시는 성수기, 비수기 매출 차이가 커서 현재 반기별 기준으로는 영업 소실이 제대로 반영될 수 없다”며 이번 소상공인 손실보전금에 허점이 있음을 지적하며, “국회가 코로나로 입은 피해를 온전히 지원받을 수 있도록 지원책을 꼼꼼히 살피겠다”고 약속했다.

 

박종갑 개인택시조합 전무는 “1차 2차 방역지원금은 월 단위로 비교해 대부분이 피해지원을 받을 수 있었다.”고 말하며, “그런데 이번에 600만 원 손실보전금은 방식이 반기별로 비교하다 보니 누락된 사람이 많다”고 주장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코로나피해지원팀 이학영 팀장과 이동주, 민병덕, 전혜숙 송재호, 김민철, 안호영, 김원이, 이상헌, 양기대, 윤재갑, 윤후덕, 이형석, 이원택 의원과 차순선(개인택시조합 이사장), 강우풍(부이사장), 박광용(강서지부장), 박종갑(전무), 김현덕, 문철환, 박종수, 박산수 등이 참석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 Hak-Young Lee held a private taxi association meeting

 

“We will take a close look to ensure that we receive full support from the corona damage”

 

 

Rep. Lee Hak-young (Gunpo-si), head of the Corona Damage Support Team at the People's Livelihood Action Group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held a private taxi association meeting at the National Assembly on June 20 to examine the damage and current situation in the industry due to the corona pandemic and discuss improvement of support measures.

 

Rep. Lee Hak-young said, "The damage suffered by the taxi industry due to the decrease in passengers due to the prolonged corona virus is immeasurable." In particular, he pointed out, "I received compensation for the first and second rounds, but the government changed the standards and so I was not able to receive compensation for the loss."

 

Furthermore, lawmaker Lee pointed out that there is a loophole in the loss compensation for small businesses, saying, “The difference in sales between taxis during peak and off-season is large, so the loss of business cannot be properly reflected on a semi-annual basis.” We will carefully review the support plan so that we can receive full support for the project.”

 

Park Jong-gap, managing director of the Private Taxi Association, said, “Comparing the first and second quarantine subsidies on a monthly basis, most of them were able to receive damage assistance.” There are many,” he said.

 

At the meeting on this day, Team Leader Lee Hak-young of the Corona Virus Support Team, Lee Dong-joo, Min Byung-deok, Jeon Hye-sook, Song Jae-ho, Kim Min-cheol, Ahn Ho-young, Kim Won, Lee Sang-heon, Yang Ki-dae, Yoon Jae-gap, Yoon Hu-deok, Lee Hyeong-seok, Lee Won-taek, and Cha Sun-sun (Chairman of Private Taxi Association) and Kang Woo-poong (Vice President) , Park Gwang-yong (Director of Gangseo Branch), Park Jong-gap (Executive Director), Kim Hyeon-deok, Moon Cheol-hwan, Park Jong-soo, Park San-soo, etc.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광고
모집
경기도혁신교육연수원, 새로운 경기교육 학부모아카데미 2기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