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청소년/교육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임태희 경기도교육감, 정책 시행 1호 ‘9시 등교제 전면 자율’ 운영
등교 시간, 학교 특성과 학생 성장 등 고려해 교육공동체 결정, 운영
기사입력  2022/07/08 [15:20]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임태희 경기도교육감     ©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임태희)이 지난 7월 1일, 경기도내 초·중·고에 ‘9시 등교’를 학교 자율로 결정토록 안내했다.

 

임태희 교육감은 7월 1일 경기도교육감으로 취임 후 ‘등교 시간 자율화’를 제일 우선 정책으로 시행했다.

 

임태희 교육감은 취임 첫날 “등교 시간 자율은 새롭게 바뀌는 경기교육에서 추구하는 자율 원칙을 실현하는 것”이라며, “도교육청은 앞으로 학교를 지시와 감독이 아닌 교육활동을 지원하는 조직으로 새롭게 거듭나 학교 자율을 최대한 존중하고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교육청은 지역과 학교 특성, 학생 성장과 건강 등을 고려해 학교가 교육공동체 의견수렴을 거쳐 학교마다 등교 시간을 자율로 마련해 일과 시간을 운영하도록 안내했다.

 

또, 도교육청은 학교 교육공동체 구성원이 자율로 함께 정한 등교 시간을 존중해 이에 관해 점검 등을 실시하지 않을 계획이다.

 

학교는 교육공동체 의견을 바탕으로 학교의 다양한 교육활동과 초·중·고등학교 학생의 발달 정도를 고려해 수업 시작 시간, 점심시간, 하교 시간 등의 일과 시간을 자율적으로 운영한다.

 

이로써 각 학교는 하절기에는 등교시간을 9시 이전으로 당겨 운영하다가 동절기에 9시로 변경할 수도 있으며, 학년(군)별 등교시간을 달리하는 등 다양한 학사 운영이 가능해졌다.

 

경기도교육청 송호현 학교교육과정과장은 “학교가 다양한 방법으로 교육공동체와 의견 수렴 과정을 거치고 학생들의 발달 정도를 고려해 등교 시간을 자율적으로 결정해 달라”고 당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gi Province Superintendent of Education Im Tae-hee, Policy Enforcement No. 1 'Fully Autonomous School Attendance at 9'

 

Decide and operate an educational community in consideration of school attendance, school characteristics and student growth

 

 

The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Superintendent of Education Im Tae-hee) announced on July 1st that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s in Gyeonggi-do should decide to voluntarily start school at 9 o'clock.

 

Superintendent of Superintendent Im Tae-hee took office as the Gyeonggi Superintendent of Education on July 1 and implemented ‘autonomy of school hours’ as the first policy.

 

Superintendent Lim Tae-hee, on the first day of his inauguration, said, “The autonomy of school hours is to realize the principle of autonomy pursued in the newly changing Gyeonggi education. We will respect and expand it as much as possible,” he said.

 

The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has guided schools to set up their own school hours and manage their work hours after collecting opinions from the educational community in consideration of the region and school characteristics, student growth and health, etc.

 

In addition, the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does not plan to conduct inspections, etc., respecting the school attendance time set voluntarily by members of the school education community.

 

Based on the opinions of the educational community, the school autonomously operates the work hours, such as class start time, lunch time, and dismissal time, in consideration of the school's various educational activities and the developmental level of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As a result, each school can operate the school by pulling the start time before 9:00 in the summer, and then changing it to 9:00 in the winter.

 

Song Ho-hyeon, head of the School Curriculum Division at the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urged the school to go through a process of collecting opinions with the educational community in various ways and to autonomously decide the time to go to school in consideration of the development of the students.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광고
모집
경기도혁신교육연수원, 새로운 경기교육 학부모아카데미 2기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