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청소년/교육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양과천교육지원청, ‘2022 안양과천 어울림 버스킹’ 공연
초·중·고 학생 및 청소년들, 공연으로 지역주민 문화예술 향유 기회 확대
기사입력  2022/07/14 [10:43]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안양과천교육지원청이 2022 안양과천 어울림 버스킹을 진행했다.     ©

 

안양과천교육지원청(교육장 김경관)이 지난 7월 13일 오후 4시부터 1시간 동안 관내 학생, 학부모, 지역주민과 함께 즐기며 나누는 ‘2022 안양과천 어울림 버스킹’을 진행했다.

 

이날 공연은 안양과천교육지원청 앞마당에 공연할 예정이었으나 우천으로 청사 1층 로비에서 진행됐다.

 

어울림 버스킹은 안양시 및 과천시의 초‧중‧고 학생뿐만 아니라 지역에 거주하는 학교밖 청소년, 대학생, 지역 예술인이 자유롭게 참여하는 행사.

 

이번에 열린 제1회 어울림 버스킹에는 총 6개팀, 26명의 초‧중‧고 학생과 학교밖 청소년들이 참가했다.

 

이번 행사는 신성중 색소폰 콰르텟 앙상블 팀 연주를 시작으로 달안초 학생들의 치어리딩, 근명고 어쿠스틱 기타 동아리의 기타연주, 양명여고 실용음악 동아리 YPM의 연주와 노래, 세계적인 드러머를 꿈꾸는 청소년들의 드럼연주, 근명고 근명밴드 동아리의 밴드연주와 노래 등 다양한 내용으로 구성됐다.

 

▲ 2022 안양과천 어울림 버스킹 공연에서 신성중 색소폰 콰르텟 앙상블 팀이 연주를 하고 있다.     ©

 

어울림 버스킹에 참가한 학생은 “그동안 코로나19로 마음껏 공연할 수 없었는데 오랜만에 연주하며 사람들과 함께 즐길 수 있어 너무 기뻤다”고 말했다.

 

김경관 교육장은 “학교와 지역이 함께 어울리며 소통하는 다양한 거리공연으로 학생과 지역주민이 문화예술 공연을 향유하는 기회가 확대되길 바란다”며, “향후 유관기관과 연계해 청소년 및 지역 예술인들의 문화예술 발표가 일상화될 것”이라고 전했다.

 

안양과천교육지원청은 앞으로도 우리 지역의 다양한 장소에서 버스킹을 운영해 지역 내 청소년들과 지역 예술인들이 다양한 공연을 발표하고 자유롭게 소통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지원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nyang Gwacheon Office of Education, ‘2022 Anyang Gwacheon Oullim Busking’ performance

 

Expansion of opportunities for local residents to enjoy culture and arts through performances by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and youth

 

 

Anyang Gwacheon Office of Education (Director Kim Kyung-gwan) held the ‘2022 Anyang Gwacheon Oullim Busking’ on July 13th from 4 pm to 1 hour to enjoy and share with students, parents, and local residents.

 

The performance was scheduled to be performed in the front yard of the Anyang Gwacheon Office of Education, but it was held in the lobby on the first floor of the building due to rain.

 

Oullim Busking is an event in which not only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in Anyang and Gwacheon, but also out-of-school youth, college students, and local artists living in the area freely participate.

 

A total of 6 teams, 26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and out-of-school youth participated in the 1st Oullim Busking held this time.

 

The event started with Shin Sung-joong’s saxophone quartet ensemble team performance, followed by cheerleading from Dalancho students, guitar playing by the Acoustic Guitar Club at Geunmyeong High School, performances and singing by YPM, a practical music club at Yangmyung Girls’ High School, drumming by teenagers dreaming of becoming world-class drummers, and drumming from Geun Myung High School. It consists of various contents such as band performances and songs of the Geunmyeong Band club.

 

A student who participated in the Oullim Busking said, "I couldn't perform to my heart's content due to Corona 19, but I was very happy to be able to play and enjoy with people after a long time."

 

Education Superintendent Kim Kyung-gwan said, “I hope that the opportunities for students and local residents to enjoy cultural and artistic performances will be expanded through various street performances where the school and the region can communicate and harmonize together. will become commonplace,” he said.

 

Anyang and Gwacheon Office of Education will continue to support local youths and local artists so that they can present various performances and communicate freely by operating busking in various places in the region.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광고
모집
경기도혁신교육연수원, 새로운 경기교육 학부모아카데미 2기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