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치단체의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형근·이채명 경기도의원 취약계층 돌봄 사업 활성화 관련 정담회 가져
문형근의원, (사)유쾌한공동체 보금자리프로젝트 건축위원에 위촉돼
기사입력  2022/07/18 [11:18]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문형근·이채명 경기도의원이 취약계층 돌봄 사업 활성화 관련 정담회 가졌다. 왼쪽부터 문형근 의원, 안승영 대표, 이채명 의원.     ©

 

경기도의회 문형근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양3)과 이채명의원(더불어민주당, 안양6)이 지난 7월 13일 경기도의회 안양상담소에서 (사)유쾌한공동체 안승영 대표로부터 유쾌한공동체 보금자리프로젝트의 건축위원으로 위촉받고, 취약계층 돌봄 사업 활성화와 관련한 정담회를 가졌다.

 

1998년부터 취약계층 돌봄 사업을 진행해 온 사단법인 유쾌한공동체 산하 ‘안양노숙인쉼터 희망사랑방, 유쾌한무료급식소, 유쾌한푸드뱅크, 지역사회돌봄’은 안양역세권지구 재개발정비사업 추진으로 문을 닫게 되자 시민들과 자원봉사자, 주민자치위원회 등 사회적 관심 속에 건축위원회를 구성하고 위원을 위촉해왔다.

 

이채명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양6)은 “보금자리프로젝트(취약계층지원센터) 건축위원으로서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으며, 안양지역 사회복지의 사단법인 유쾌한공동체 보금자리 프로젝트사업을 통해 맞춤형 지원정책이 마련이 될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형근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양3)은 “보금자리 프로젝트 건축위원으로 위촉장을 주셔서 감사드리며, 앞으로 많은 노숙인들이 쉼터를 찾을 수 있도록 공간 활용과 운용 효율성을 높일 수 있게 쉼터의 보금자리가 건립이 될 수 있도록 안양시관계자와 협조하여 경기도 차원에서도 예산이 지원이 되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Moon Hyeong-geun and Lee Chae-myung held a meeting on the activation of the care project for the vulnerable in Gyeonggi-do

 

Hyeong-geun Moon, appointed as a member of the construction committee for the Joyful Community Bogeumjari Project

 

 

Gyeonggi Provincial Assembly Assembly Member Hyung-geun Moon (Democratic Party, Anyang 3) and Chae Myung-won Lee (Democratic Party, Anyang 6) on July 13, at the Anyang Counseling Center in Gyeonggi-do Assembly, from CEO Ahn Seung-young of Pleasant Community to Architectural Committee member of Pleasant Community Bogeumjari Project He was commissioned and held a meeting related to the vitalization of the care for the underprivileged.

 

Anyang Homeless Shelter Hope Sarangbang, Pleasant Free Meal Service Center, Pleasant Food Bank, and Community Care under the Joyful Community, a corporation that has been caring for the underprivileged since 1998, was closed due to the Anyang Station area redevelopment project. In the interest of social interest, such as volunteers and residents' autonomous committees, the building committee was formed and commissioned.

 

Rep. Chae-myung Lee (Democratic Party, Anyang 6) said, “I am very interested as a member of the construction committee for the Bogeumjari Project (Support Center for the Vulnerable Classes), and customized support policies are being prepared through the Joyful Community Bogeumjari Project, an association of social welfare in the Anyang area. I will try to make it happen,” he said.

 

Rep. Moon Hyeong-geun (Democratic Party, Anyang 3) said, “Thank you for your letter of appointment as a member of the construction committee for the Bogeumjari project. We will work together with Anyang city officials to ensure that the budget is supported at the Gyeonggi-do level,” he said.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광고
모집
경기도혁신교육연수원, 새로운 경기교육 학부모아카데미 2기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