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도자재단, 코엑스에서 ‘2022 경기도자페어’ 개최
28~31일 현장 행사 63개, 온라인 행사 173개 요장 참가, 관람객 참여형 프로그램 풍성
기사입력  2022/07/27 [11:22]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2022경기도자페어’ 오프라인 행사에 참여하는 오규영 도요장의 작품 ‘규담’.     ©

 

한국도자재단이 7월 28일부터 31일까지 4일간 서울 코엑스(COEX) C홀과 네이버쇼핑 플랫폼에서 ‘2022 경기도자페어’를 온·오프라인 동시 개최한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한국도자재단이 주관하는 ‘2022 경기도자페어’는 새로운 도자 트렌드(trend)를 한눈에 볼 수 있는 국내 유일 도자 전문 박람회다.

 

올해는 ‘다시 만나는 도자 일상’을 주제로 일상에서 다시 만날 수 있게 된 사람, 그리고 도자와 함께하는 현대 라이프 스타일(life style)을 선보인다. 온라인으로만 진행됐던 2020, 2021년과 달리 현장 행사까지 포함해 더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먼저, 코엑스 C홀에서 진행되는 현장 행사는 △전시·판매관 △이벤트관 △선착순 경품 증정이벤트 △구매상담회 등으로 구성된다.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된다.

 

◇도예 작가와 소통하는 도자 마켓 ‘전시·판매관’

 

이번 ‘전시·판매관’에는 도내 도예 업체 중심의 창작 지원관 49곳, 새로운 작가들을 위한 신진 작가관 14곳 등 총 63개 요장(窯場)이 참가했다. 관람객들은 생활 도자부터 전통 도자, 장신구, 오브제(objet) 등 일상 속 최신 유행을 반영한 여러 도자 상품을 만나볼 수 있다. 도예 작가와의 소통을 통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듣고 자신과 어울리는 도자도 구입할 수 있다.

 

◇참여형 도자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이벤트관’

 

‘이벤트관’에서는 명장의 전통 도자 제작 시연, 현대적 감각의 푸드 스타일링(food styling) 강연 등 관람객들이 직접 체험하고 배워보는 참여형 도자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도자 시연 프로그램에는 △김흥배 명장(28일, 오전 11시) △한세리 도예가(29일, 오후 2시), 푸드 스타일링 강연에는 △선미자 요리연구가(29일, 오후 1시) △이승진 푸드 스타일리스트(31일, 오후 1시)가 참여한다.

 

▲ ‘2022경기도자페어’ 오프라인 행사에 참여하는 김명재 도요장의 작품 ‘모듈플레이랩’.     ©

 

◇방문객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하는 ‘선착순 경품 증정 행사’

 

현장 구매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구매 영수증 인증을 통해 기념품을 제공하는 ‘현장 구매 인증 행사’가 행사 기간 중 매일 오전 10시부터 ‘이벤트관’에서 진행된다. 3만 원 이상 구매 고객 중 선착순 200명(일일 50개 한정)에게는 한정판 머그컵(아기펭귄 머그)을 제공하며, 6만 원 이상 구매 고객 선착순 120명(일일 30개 한정)에게는 도자 술잔 세트(소주잔 패키지)를 제공한다.

 

또한 ‘설문조사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행사장을 둘러보고 행사장과 전시에 대한 설문에 참여하는 선착순 200명(일일 50개 한정)에게 인테리어 소품을 기념품으로 제공한다.

 

이밖에 재단 캐릭터 ‘토야’와 함께 찍은 사진이나 경기도자페어 사진을 해시태그와 함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리면 선착순 1,000명(일일 200~300개 한정)에게 예쁜 에코백(eco bag)을 증정하는 ‘홍보관 이벤트’도 준비돼 있다.

 

◇도자 판로 확대 기회 제공을 위한 ‘구매상담회’

 

국내 대형 유통사와 홈쇼핑 등 바이어(buyer)를 초청해 경기도자페어 참가 요장과의 만남을 연결하는 ‘구매상담회’도 28일과 29일 진행된다.

 

바이어는 △롯데백화점 △롯데아울렛 △이랜드리테일 △롯데마트 △교보핫트랙스 △홈앤쇼핑 △K쇼핑 △SK스토아 △와디즈 △11번가 △우체국쇼핑 △SK베네피아 △휴박스 △진송컴퍼니 등 14개 업체가, 요장은 △기행문 △하늘빚다 도예공방 △갤러리청담 △문세라믹스튜디오 △고산포터리 △소담도자기 △차일드플레이엔코 등 35곳이 각각 참여한다.

 

네이버쇼핑 플랫폼에서 열리는 온라인 행사는 △리빙윈도 도자기 거리 △온라인 기획전 △쇼핑 라이브 등 여러 판매 행사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다.

 

◇생활 속 도자 트렌드를 제시하는 ‘도자기 거리’

 

2020년부터 네이버와 협력해 운영 중인 네이버쇼핑 ‘리빙윈도 도자기 거리’에는 경기도 이천, 여주, 광주 도자기 업체를 중심으로 신진 작가, 도예 명장 등 총 173개 요장이 참가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생활 도자부터 원예 도구, 전통 도자, 차 도구, 인테리어 소품 등 일상 생활에서 활용도가 높은 도자 상품을 선보인다.

 

 

◇리빙윈도의 다양한 행사를 만나보세요, ‘온라인 기획전’

 

‘온라인 기획전’은 네이버쇼핑 ‘리빙윈도 창작공방 이벤트’에서 열린다. △아름다운 한국의 멋을 담은 ‘클래식의 멋’ △한 땀 한 땀 작가의 손길이 묻어나는 ‘유니크(unique)한 장인의 감성’ △최신 유행 분위기가 가득한 ‘요즘 대세! 인별 감성’ △따뜻한 감성을 지닌 ‘섬세한 사랑스러움’ △고급스럽고 품격 있는 ‘도자의 우아한 매력’ 등 5가지 주제별로 총 51개 요장의 상품을 여러 혜택과 함께 만나볼 수 있다.

 

◇생생한 소통과 함께, ‘쇼핑 라이브’

 

네비어 쇼핑 라이브 플랫폼을 통해 진행되는 ‘쇼핑 라이브’에는 배우 장가현, 푸드 스타일리스트 김미희, 요리연구가 노고은, 플레이팅 디렉터(plaiting director) 한선애, 인테리어 소품 숍(shop) ‘지구의 공간’ 대표 김지수 등 각 방송 주제별 전문가 7명이 게스트(guest)로 참여해 총 14개 요장의 상품을 소개한다.

 

라이브 일정은 △요즘 대세! 감성 가득 도자기(28일, 오전 11시) △유니크한 멋의 도자 만나기(28일, 오후 3시) △우아한 매력을 지닌 우리 도자기(29일, 오전 11시) △맛스러운 멋스러운 한상차림(29일, 오후 3시) △아이들처럼 사랑스러운 도자기(30일, 오전 11시) △스타일 연출 인테리어, 장신구(30일, 오후 3시) △생활 속 기쁨 핸드메이드(handmade) 도자기(31일, 오전 11시)다.

 

특히, ‘쇼핑 라이브’ 프로그램은 현장 행사와 연계해 코엑스 C홀 경기도자페어 홍보관 내 ‘쇼핑 라이브 스튜디오’에서 진행된다. 관람객들이 생방송 현장을 직접 관람하며 즐길 수 있는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한다.

 

서흥식 한국도자재단 대표이사는 “3년 만에 재개되는 현장 행사와 온라인 행사 동시 개최를 통해 이번 경기도자페어가 대중들의 도자 문화에 대한 관심도를 높이는 데 기여하길 바란다”며 “국내 유일 도자 전문 행사로서의 위상을 확고히 다지는 데도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행사 관련 자세한 내용은 한국도자재단 누리집(www.kocef.org) 또는 경기도자페어 누리집(www.ceramicfai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orea Ceramic Foundation to hold ‘2022 Gyeonggi Ceramic Fair’ at COEX

 

From 28 to 31, 63 on-site events, 173 online events, and rich audience participation programs

 

 

The Korea Ceramic Foundation will hold the ‘2022 Gyeonggi-do Ceramic Fair’ both online and offline at the COEX Hall C in Seoul and the Naver Shopping Platform for 4 days from July 28 to 31.

 

Hosted by Gyeonggi-do and organized by the Korea Ceramic Foundation, the ‘2022 Gyeonggi Ceramic Fair’ is the only ceramic exhibition in Korea where you can see new ceramic trends at a glance.

 

This year, under the theme of “Reuniting Ceramics Everyday,” we will present people who can meet again in our daily lives, and a modern lifestyle with ceramics. Unlike 2020 and 2021, which were conducted only online, more diverse programs including on-site events were prepared.

 

First, the on-site events held at COEX Hall C consist of △Exhibition/Sales Hall, △Event Hall, △First-come-first-served gift giving event, and △Purchase Consultation. It is open daily from 10 am to 6 pm.

 

◇ Ceramics market ‘Exhibition & Sales Hall’ that communicates with ceramic artists

 

A total of 63 artisans participated in this ‘exhibition/sales hall’, including 49 creative support halls centered on ceramic companies in the province and 14 new artists’ halls for new artists. Visitors can see a variety of ceramic products that reflect the latest trends in daily life, from everyday ceramics to traditional ceramics, accessories, and objets. Through communication with the ceramic artist, you can listen to the story of the work and purchase the ceramic that suits you.

 

◇ ‘Event Hall’ consisting of a participatory ceramics program

 

In the ‘event hall’, a participatory ceramics program for visitors to experience and learn firsthand, such as a demonstration of traditional ceramic making by master masters and a lecture on food styling with a modern sensibility, is held. In the ceramics demonstration program, △ Master Kim Heung-bae (28th, 11 a.m.) △ Ceramic artist Han Se-ri (29th, 2 p.m.), in a food styling lecture △ Seon Mi-ja cooking researcher (29th, 1 p.m.) △ Lee Seung-jin Food Style List (31st, 1pm) will participate.

 

◇ ‘First-come-first-served gift giving event’ to express gratitude to visitors

 

The ‘on-site purchase certification event’, which provides souvenirs through verification of purchase receipts to on-site purchasers, will be held at the ‘event hall’ from 10 am every day during the event period. A limited edition mug (baby penguin mug) is provided to the first 200 customers (limited to 50 pieces per day) among customers who purchase over 30,000 won, and a ceramic wine glass set (soju glass package) for the first 120 customers who purchase over 60,000 won (limited to 30 per day) ) is provided.

 

A ‘Survey Event’ will also be held. Interior props are provided as souvenirs to the first 200 people (limited to 50 per day) who tour the venue and participate in the survey about the venue and exhibition.

 

In addition, if you post a photo taken with the foundation character 'Toya' or a photo of Gyeonggi-do Fair with a hashtag on social networking services (SNS), a pretty eco bag will be presented to the first 1,000 people (limited to 200 to 300 per day). A 'promotion hall event' is also prepared.

 

◇ ‘Purchase Consultation’ to provide opportunities to expand the ceramic market

 

The ‘Purchase Consultation’ will also be held on the 28th and 29th, which invites buyers such as domestic large retailers and home shopping to connect with the chiefs participating in the Gyeonggi Autonomous Fair.

 

Buyers from 14 companies including △Lotte Department Store △Lotte Outlet △E-Land Retail △Lotte Mart △Kyobo Hot Tracks △Home & Shopping △K Shopping △SK Store △Wadiz △11st △Post Office Shopping △SK Benepia △Hubox △Jinsong Company Each of the family members and yojangs will participate in 35 places including △Travel Moon, △Heavenly Forming Ceramics Workshop, △Gallery Cheongdam, △Moon Ceramics Studio, △Gosan Pottery, △Sodam Ceramics, and △Child Play Enco.

 

For the online event held on the Naver Shopping platform, various sales event programs such as △Living Window Pottery Street △Online Special Exhibition △Shopping Live are prepared.

 

◇ ‘Porcelain Street’ that presents the ceramic trends in daily life

 

Naver Shopping ‘Living Window Pottery Street’, which has been operating in cooperation with Naver since 2020, participated in a total of 173 chefs, including pottery companies in Icheon, Yeoju, and Gwangju, Gyeonggi-do, as well as up-and-coming artists and pottery masters. At this event, ceramic products that are highly useful in everyday life, such as everyday ceramics, gardening tools, traditional ceramics, tea tools, and interior accessories, will be showcased.

 

◇Meet various events of Living Window, ‘Online Special Exhibition’

 

The ‘Online Exhibition’ will be held at Naver Shopping’s ‘Living Window Creative Workshop Event’. △ ‘Classic style’ containing the beautiful Korean style △ ‘Unique craftsmanship’ with the artist’s touch, one stitch at a time △ ‘Top trend these days! You can meet a total of 51 products with various benefits under five themes, such as ‘personal sensibility’, ‘delicate loveliness’ with warm sensibility, and ‘delicate charm of ceramics,’ which is luxurious and elegant.

 

◇ With live communication, ‘Shopping Live’

 

‘Shopping Live’, which is held through the Navier Shopping Live platform, includes actors Ga-hyun Jang, food stylist Mi-hee Kim, culinary researcher Go-eun Noh, plaiting director Seon-ae Han, and interior accessory shop ‘Space of the Earth’ Kim Ji-soo. Seven experts from each broadcasting topic participate as guests and introduce a total of 14 major products.

 

Live schedule is the trend these days! Ceramics full of emotion (28th, 11am) △Meeting unique ceramics (28th, 3pm) △Korean ceramics with elegant charm (29th, 11am) △Tasty and stylish Korean table setting (29) Sun, 3pm) △Children’s lovely ceramics (30th, 11am) △Style-directed interior, ornaments (30th, 3pm) △Joy in life Handmade ceramics (31st, 11am) sour.

 

In particular, the 'Shopping Live' program will be held at the 'Shopping Live Studio' in the Gyeonggi Provincial Fair Promotion Center in Hall C, COEX in connection with on-site events. It provides a unique attraction for spectators to directly watch the live broadcast site and enjoy.

 

Seo Heung-sik, CEO of the Korea Ceramic Foundation, said, “I hope that this Gyeonggi-do Ceramic Fair will contribute to raising the public’s interest in ceramic culture by holding both an on-site event and an online event, which will be resumed after 3 years. We will work even harder to solidify our position.”

 

For more information about the event, visit the website of the Korea Ceramic Foundation (www.kocef.org) or the website of Gyeonggi Ceramic Fair (www.ceramicfair.kr).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만안구청, ‘어게인 안양일번가 거리공연’ 참가자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