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탄소중립 아이디어 경진대회 참가자 모집
거주 또는 활동지역 대기, 기후, 에너지 분야 정책 제안 받아
기사입력  2022/08/08 [10:02]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경기도청 청사 전경     ©

 

경기도와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이 2050년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생활 밀착형 정책을 발굴하고 도입하기 위해 ‘탄소중립 아이디어 경진대회’를 개최한다.

 

‘모두가 행복한 우리마을 ACE 만들기’라는 슬로건으로 개최되는 이번 경진대회는 9월 5~7일 열리는 ‘제2회 경기도 탄소(C)공(Zero)감(Go)’ 행사의 사전 행사로 진행된다. 탄소중립에 관심 있는 전국 공동체와 소모임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올해 3월 탄소중립 기본법 시행으로 각 지자체는 탄소중립 정책을 본격적으로 마련해 추진 중이다. 탄소중립 정책은 기후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신재생에너지 개발 및 보급, 온실가스 감축, 생활 속 에너지 절약 실천 등을 포함하고 있다. 이 가운데 경기도와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은 국민들의 눈높이에서 실현 가능한 정책 도입을 목표로 대기(Air), 기후(Climate), 에너지(Energy) 분야의 아이디어를 제안 받아 실제 정책으로 시행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경진대회는 전국 규모로 진행돼 보다 다양하고 실현 가능한 지역 밀착형 탄소중립 정책들이 발굴될 전망이다.

 

경진대회는 서류심사를 통해 8팀을 선발하고, 9월 7일 현장 최종 심사를 거쳐 대상 1팀, 최우수상 1팀, 우수상 3팀(분야별 1팀), 장려상 3팀(분야별 1팀)을 선정해 대상은 경기도지사, 최우수상 이하는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장 상을 수여한다.

 

참가 신청 기간은 오는 8월 21일까지이며, 참가신청서와 제안서를 작성한 후 이메일(apply@ggeea.or.kr)로 제출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 홈페이지(ggeea.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엄진섭 경기도 환경국장은 “탄소중립 실현은 일상생활부터 실천이 필요하다”며 “많은 국민들이 참여해 탄소중립에 대한 좋은 아이디어를 발굴할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gi-do, Recruitment of Participants in Carbon Neutral Idea Contest

 

Receive policy proposals in the areas of air, climate, and energy in the area of ​​residence or activity

 

 

Gyeonggi-do and Gyeonggi Environmental Energy Promotion Agency are holding the ‘Carbon Neutral Idea Contest’ to discover and introduce life-friendly policies to realize carbon neutrality in 2050.

 

The contest, which is held under the slogan 'Creating ACE in our village where everyone is happy', will be held as a pre-event of the '2nd Gyeonggi-do Carbon (C) Zero Sense (Go)' event to be held on September 5-7. . Anyone interested in carbon neutrality across the country and small groups can participate.

 

With the enforcement of the Carbon Neutral Basic Act in March of this year, each local government has prepared and promoted carbon neutral policies in earnest. Carbon-neutral policies include the development and distribution of new and renewable energy to overcome the climate crisis, reduction of greenhouse gases, and practice of saving energy in daily life. Among them, Gyeonggi-do and Gyeonggi Environmental Energy Promotion Agency plan to receive ideas from the fields of air, climate, and energy and implement them into actual policies with the goal of introducing policies that can be realized from the perspective of the public.

 

In particular, as this competition is held on a nationwide scale, it is expected that more diverse and feasible regional carbon-neutral policies will be discovered.

 

For the contest, 8 teams are selected through document screening, and after a final on-site screening on September 7, 1 grand prize team, 1 grand prize team, 3 excellence prize teams (1 team per field), and 3 incentive prize teams (1 team per field) are selected. The grand prize is awarded by the Governor of Gyeonggi-do, and the top prize is awarded by the head of the Gyeonggi Environment and Energy Promotion Agency.

 

The application period is until August 21st, and after filling out the application form and proposal, submit it by email (apply@ggeea.or.kr). Other details can be found on the website of the Gyeonggi Environment and Energy Promotion Agency (ggeea.or.kr).

 

Eom Jin-seop, head of Gyeonggi Province's Environment Bureau, said, "The realization of carbon neutrality requires practice in daily life.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광고
모집
경기도혁신교육연수원, 새로운 경기교육 학부모아카데미 2기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