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치단체의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전국 광역의회 더불어민주당 강화 노력
지방자치법 개정 및 지방의회법 제정 등 지방의회 현안 논의
기사입력  2022/10/06 [10:13]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남종현 대표의원(왼쪽 네 번째)을 비롯한 정무부대표단이 전라남도의회를 방문했다.     ©

 

경기도의회 교섭단체 더불어민주당(대표의원, 남종섭, 용인3)이 전국 광역의회 더불어민주당 강화를 위한 힘찬 걸음을 내딛었다.

 

더불어민주당 남종섭 대표의원, 정무부대표단 김철진(안산7), 명재성(고양5), 이병숙(수원12) 의원은 지난 10월 4, 5일 전라북도의회(대표의원 윤정훈), 광주광역시의회(대표의원 강수훈), 전라남도의회(대표의원 이현창), 충청남도의회(대표의원 조철기) 등 4개 광역의회를 순차적으로 방문했다.

 

남종섭 대표의원은 지난 9월 더불어민주당 전국광역의회의원협의회 대표로 선출된 바 있다. 이에 따라 경기도의회는 전국 광역의회 의원들과의 소통의 폭을 넓히고 현안사항을 논의하기 위해 4개 광역의회를 먼저 방문한 것이다.

 

이틀간의 일정은 향후 제11대 의회에서 더불어민주당을 이끌어갈 대표단 및 부대표단들의 상견례, 지방자치법 개정 및 지방의회법 제정, 광역의회 현안 사항, 전국광역의회의원협의회 운영 및 활성화 방안 등으로 채워졌다.

 

▲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남종현 대표의원(왼쪽 네번째)을 비롯한 정무부대표단이 충청남도의회를 방문했다.     ©

 

전북, 광주, 전남, 충남 광역의회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은 남종섭 대표의원을 비롯하여 정무부대표단을 크게 환대했다.

 

남종섭 대표의원은 “지난해 지방자치법이 개정되면서 지방의회의 위상이 진일보 한 것은 맞지만 아직은 갈 길이 멀다”면서 “지방의회의 온전한 위상 강화를 위해서는 지방의회 의원들의 힘이 더욱 하나로 응집돼야 한다”고 말했다.

 

남 대표의원은 ‘지방자치법 개정과 지방의회법 제정’과 관련 지방의원 1인 1정책보과관제 도입과, 후원회 제도 도입이 필요성을 강조하고, 당내 지방의원 출신들이 국회의원 선거 비례대표로 진출할 수 있도록 하는 ‘지방의원 비례대표 배정’ 건의 등을 위해 지방의원들 간의 연대와 협력의 필요성을 언급했다.

 

4개 광역의회 대표단은 남종섭 대표의원의 제안에 동의하면서 향후 더욱더 활발한 교류가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뜻을 모았다.

 

한편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은 이번 4개 광역의회 방문을 시작으로 전국 광역의회를 순차적으로 방문, 지방의회 현안을 비롯해 의원들의 교류 활성화를 위해 활동해 나갈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Efforts to strengthen the Democratic Party of Gyeonggi-do and the Democratic Party of the National Assembly

 

Discuss local council issues such as revision of the Local Autonomy Act and enactment of the Local Council Act

 

 

In addition,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representative member, Jong-seop Nam, Yongin 3), a negotiating group in the Gyeonggi-do Assembly, took a strong step toward strengthening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in the metropolitan assembly.

 

Rep. Nam Jong-seop, representative of the Democratic Party, Kim Chul-jin (Ansan 7), Myeong Jae-seong (Goyang 5), and Lee Byung-suk (Suwon 12) from the Delegation of Political Affairs were held on the 4th and 5th of October last year by the Jeollabuk-do Provincial Assembly (Representative Representative Yoon Jeong-hoon) and the Gwangju Metropolitan City Council (Representative Representative Kang Su-hoon). ), Jeollanam-do Provincial Assembly (Representative Representative Hyun-chang Lee), and Chungcheongnam-do Assembly (Representative Representative Cho Cheol-gi) visited four regional councils sequentially.

 

Representative Representative Nam Jong-seop was elected as the representative of the National Assembly Members' Council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in September. Accordingly, the Gyeonggi Provincial Assembly first visited the four regional councils to broaden communication with members of the metropolitan councils nationwide and to discuss pending issues.

 

The two-day schedule was filled with meetings between delegations and vice-delegates who will lead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in the 11th Congress, revision of the Local Autonomy Act and enactment of the Local Council Act, pending issues at the metropolitan council, and the operation and activation plan of the National Council of Members.

 

The Minority Delegation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in the provincial parliaments of Jeonbuk, Gwangju, Jeonnam, and Chungnam welcomed Rep. Nam Jong-seop as well as the delegation of the Ministry of Government Administration.

 

Representative Representative Nam Jong-seop said, “It is true that the status of local councils has improved with the revision of the Local Autonomy Act last year, but there is still a long way to go.

 

Rep. Nam emphasized the necessity of 'revision of the Local Autonomy Act and the enactment of the Local Assembly Act', the introduction of a one-person, one-person policy report management system for local councilors, and the introduction of a support group system, and encouraged former local members of the party to advance as proportional representatives in the National Assembly elections. mentioned the necessity of solidarity and cooperation among local councilors for the suggestion of 'proportional representation of local councilors'.

 

The delegations of the four metropolitan councils agreed to the proposal of Representative Nam Jong-seop and agreed to make efforts to continue more active exchanges in the future.

 

Meanwhile, the Democratic Party of Gyeonggi-do, starting with this visit to the four metropolitan councils, plans to visit the national councils sequentially to promote exchanges among lawmakers, including pending issues at local councils.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광고
모집
의왕시 내손도서관 ‘2022 북스타트 부모특강’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