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행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 세계 한인 리더 333명, 글로벌 한민족 공동체 번영 논의
2022 세계한인회장대회·제16회 세계한인의 날 기념식 열려
기사입력  2022/10/07 [17:15]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2022년 세계한인회장대회 및 제16회 세계한인의 날 기념식’이 지난 10월 5일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온·오프라인으로 막을 올렸다.     ©

 

전 세계 한인 리더 333명이 글로벌 한민족 공동체의 번영을 논의하기 위해 인천 송도에 모였다. ‘2022년 세계한인회장대회 및 제16회 세계한인의 날 기념식’이 전 세계 한인회장 및 한인회 연합회 64개국 333명 참석한 가운데 지난 10월 5일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온·오프라인으로 막을 올린 것.

 

이번 대회는 1902년 인천에서 하와이로 갤릭호를 타고 떠난 공식적인 한인이민 120주년을 기념하여 첫 출발지였던 인천광역시와 재외동포재단 공동 주관으로 개최됐다. 유제헌 유럽한인총연합회장과 유영준 중남미한인회총연합회장이 대회 공동의장을 맡았다.

 

개회식에는 윤재옥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위원장, 김석기 국민의힘 재외동포위원장, 이재정 외교통일위원회 간사(더불어민주당), 김성곤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유정복 인천광역시장 등 51명의 국내 주요인사와 한인회장 및 한인회총연합회 임원 64개국 333명(오프라인 260명, 온라인 73명)이 참석했다. 개회식 후 박진 외교부 장관의 환영오찬이 이어졌다.

 

5일 오후 6시에 개최된 ‘세계한인의 날 기념식’에는 한덕수 국무총리가 참석해 한인회장들을 격려했다.

 

대회는 ‘세계로 간 대(大)한국인, 돌아오다’라는 슬로건 아래 7일까지 진행됐다. ‘732만 재외동포와 함께하는 ‘아름다운 공공외교 : Beautiful Koreans’라는 공동주제를 토대로 미국, 유럽, 캐나다, 아시아 등 10개 지역별 주요 현안 토론, 뛰어난 성과를 거둔 한인회의 운영사례 발표, 법무부와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등 정부기관이 참여하는 정부와의 대화가 진행되고, 유관기관의 상설 홍보관이 상시 운영됐다.

 

김성곤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은 개회식 환영사에서 “단군 이래 우리 민족의 고유 정신인 홍익인간의 정신을 살려서 여러분들이 거주하는 나라에서 존경받는 한인들이 되고, 모국 대한민국에도 도움을 주는 ‘아름다운 글로벌 코리안’이 되어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333 Korean leaders around the world discuss the prosperity of the global Korean community

 

2022 World Korean Association Presidents Convention and 16th World Korean Day Celebration Ceremony held

 

 

333 Korean leaders from around the world gathered in Songdo, Incheon to discuss the prosperity of the global Korean community. The ‘2022 World Korean Presidents Congress and the 16th World Korean Day Commemoration Ceremony’ was held online and offline on October 5th at Songdo Convensia, Incheon, with 333 people from 64 countries attending the Korean Association of Korean Presidents and Associations around the world.

 

This event was held jointly by Incheon Metropolitan City, the first place of departure, and the Overseas Koreans Foundation to commemorate the 120th anniversary of the official Korean immigrants who departed from Incheon to Hawaii on the Gallic in 1902. Yoo Je-heon, president of the European Korean Federation, and Yoo Young-joon, president of the Central and South American Korean Association, served as co-chairs of the conference.

 

The opening ceremony was attended by 51 key figures in Korea, including Chairman Yoon Jae-ok of the National Assembly Foreign Reunification Committee, Kim Seok-ki, Chairman of the People’s Strength Overseas Koreans, Lee Jae-jeong, secretary of the Foreign Reunification Committee (with the Democratic Party), Kim Seong-gon, Chairman of the Overseas Koreans Foundation, and Incheon Metropolitan City Mayor Yoo Jeong-bok, along with the Korean President and 64 Executives of the Korean Association. 333 people from countries (260 offline, 73 online) participated. The opening ceremony was followed by a welcome luncheon by Minister of Foreign Affairs Park Jin.

 

Prime Minister Han Deok-soo attended the 'World Korean Day Celebration Ceremony' held at 6 pm on the 5th and encouraged the Korean presidents.

 

The competition was held until the 7th under the slogan, “Great Koreans who went to the world, come back.” Based on the common theme of 'Beautiful Public Diplomacy: Beautiful Koreans' with 7.32 million overseas Koreans, discussion of major issues in 10 regions including the US, Europe, Canada, and Asia, presentation of cases of outstanding achievements of the Korean Association, Management of the Ministry of Justice and Central Election A dialogue with the government was held in which government agencies such as committees participated, and a permanent public relations hall of the relevant agencies was operated at all times.

 

In a welcoming speech at the opening ceremony, Chairman Kim Seong-gon of the Overseas Koreans Foundation said, “I hope that you will become a respected Korean in your country by utilizing the spirit of Hongik Ingan, the unique spirit of our people since Dangun, and become a 'beautiful global Korean' who helps the Republic of Korea as well. I hope,” he said.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광고
모집
의왕시 내손도서관 ‘2022 북스타트 부모특강’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