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수도권 최대 규모 융복합 게임쇼 ‘2024 플레이엑스포(PlayX4)’ 개막
역대 최대 규모 약 600개 게임 관련 업체 참가, 10만 여명 참관
기사입력  2024/05/28 [16:36] 최종편집    김미영 기자

▲ ‘2024 플레이엑스포(PlayX4)’가 5월 23일 개막했다.     ©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콘텐츠진흥원, 킨텍스가 주관하는 수도권 최대 규모의 융복합 게임쇼 ‘2024 플레이엑스포(PlayX4)’가 5월 23일 개막했다.

 

‘게임의 즐거움, 그 이상!’이라는 주제로 26일까지 4일간 고양시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역대 최대 규모 약 600개 게임 관련 업체가 참가하고 10만 명 이상의 대규모 참관객이 방문할 것으로 기대된다. 사전등록을 마친 일반 참관객은 별도 절차 없이 ‘3홀’ 입구로 입장해 전시장을 관람할 수 있다.

 

개막식에는 김현곤 경제부지사를 비롯해 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 김완규 위원장 등 다수의 도의원과 게임사 임원 및 게임협회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개막식은 게임 뮤직 앙상블 ‘플래직’의 공연을 시작으로, ‘경기도, 게임, 산업, 문화, 이스포츠, 기회, 소통, 미래, 축제’라는 내용을 입력해 인공지능(AI)이 계산한 값을 기반으로 한 영상 세리머니를 선보이고, 김현곤 경제부지사와 정지후 장애인대회 출전선수, 이재영 경기도의원과 무릎 선수 간의 철권 특별경기가 진행돼 큰 관심을 모았다.

 

‘5홀’에서는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기 위한 비즈매칭과 함께 게임 플랫폼인 ‘스토브인디’와 ‘스팀’을 통해 개발사에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경기게임오디션, 미래기술(AI) 게임 활성화 포럼, 메타버스 가상공연, 보드게임대회, 대형게임사 취업설명회, 지프바넷의 강연 등이 주말까지 이어진다.

 

 

콘솔게임, 인디, PC/모바일, 아케이드 등 다양한 게임 분야의 신작이 소개되며 추억의 오락실, 코스프레 이벤트 등 전 연령대가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부대행사도 마련돼 있다.

 

또한 ‘경기 이(e)스포츠 페스티벌’이 동시에 개최돼 장애인과 대학생 아마추어 선수의 경기, 그리고 ‘이터널 리턴 시즌3 마스터즈 파이널’, ‘레인보우 식스 시즈 코리아 오픈 클래식’, ‘철권8 ATL 시즌1’ 등 프로선수들의 대결이 예정돼 있어 이스포츠를 직접 관람할 수 있다.

 

김현곤 경제부지사는 “게임 개발사들이 편견과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혁신적인 게임을 개발하여 세계적인 수준으로 발전했다”며 “경기도가 기업 상생협력 및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2024 Play Expo (PlayX4)’ opens, the largest convergence game show in the metropolitan area

 

Approximately 600 game-related companies participated, the largest ever, with over 100,000 people attending.

 

 

This event, which will be held at KINTEX Exhibition Hall 1 in Goyang-si for four days until the 26th under the theme of ‘The joy of games, and more!’, is expected to be the largest ever with about 600 game-related companies participating and more than 100,000 visitors. do. General visitors who have completed pre-registration can enter the ‘Hall 3’ entrance and view the exhibition hall without any additional procedures.

 

The opening ceremony was attended by Deputy Governor Kim Hyun-gon, Gyeonggi Provincial Council Economic and Labor Committee Chairman Kim Wan-gyu, numerous provincial council members, game company executives, and game association officials.

 

The opening ceremony started with a performance by the game music ensemble 'Flagic', and the contents of 'Gyeonggi-do, game, industry, culture, e-sports, opportunity, communication, future, festival' were entered and the values calculated by artificial intelligence (AI) were received. A video ceremony based on the event was presented, and a special iron fist match was held between Deputy Governor for Economic Affairs Kim Hyun-gon, Jeong Ji-hu, a disabled athlete, and Gyeonggi Provincial Assemblyman Lee Jae-young and a knee player, drawing great attention.

 

‘5Hole’ provides various benefits to developers through the game platforms ‘Stove Indie’ and ‘Steam’ along with business matching to support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overseas expansion. In addition, the Gyeonggi Game Audition, Future Technology (AI) Game Activation Forum, Metaverse Virtual Performance, Board Game Competition, Employment Information Session for a large game company, and Jeep Barnet lecture will continue until the weekend.

 

New games in various game fields, including console games, indie, PC/mobile, and arcade, are introduced, and there are also side events that all ages can enjoy without burden, such as a nostalgic arcade and cosplay events.

 

In addition, the 'Gyeonggi e-Sports Festival' will be held simultaneously, featuring matches between disabled and college amateur athletes, as well as professional events such as 'Eternal Return Season 3 Masters Final', 'Rainbow Six Siege Korea Open Classic', and 'Tekken 8 ATL Season 1'. Players are scheduled to compete against each other, so you can watch e-sports in person.

 

Kim Hyeon-gon, Deputy Governor for Economic Affairs, said, “Game developers have developed innovative games and developed to a world-class level despite prejudice and difficulties,” and added, “Gyeonggi Province will provide support for win-win cooperation and strengthening global competitiveness.”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경기도, ‘청년 주도 남북청년교류-경기청년피스리더 2기’ 모집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