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전국 최초 ‘경기형 가족돌봄수당’ 6월 3일부터 접수
친인척 외 전국 최초로 사회적 가족(이웃주민)까지 돌봄비 지원
기사입력  2024/05/28 [16:39]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경기도가 생후 만 24~48개월 미만 아동을 돌보는 4촌 이내 친인척 또는 이웃주민에게 돌봄 아동수에 따라 수당을 지원하는 ‘경기형 가족돌봄수당’ 신청 접수를 오는 6월 3일부터 시작한다.

 

경기형 가족돌봄수당이란 경기도의 대표 복지정책 시리즈인 ‘360° 언제나 돌봄’ 중 하나이자 지난해 12월 인구톡톡위원회에서 논의된 안건이 실행된 사례로, 친인척 외 사회적 가족(이웃주민)까지 돌봄비를 지원하는 건 ‘경기형 가족돌봄수당’이 전국 최초다.

 

 

돌봄조력자는 월 40시간 이상 돌봄을 수행하면, 아동 1명일 경우 월 30만 원, 2명은 월 45만 원, 3명은 월 60만 원을 지원받는다. 아동 4명 이상은 제한을 둬서 돌봄조력자 2명 이상이 세심한 돌봄을 수행하도록 했다.

 

사업 대상은 사전 협의된 군포, 과천, 광명, 화성, 평택, 하남, 구리, 안성, 포천, 여주, 동두천, 가평, 연천 등 13개 시군 내 대한민국 국적자로 양육자(부모 등)와 아동(생후 만 24~48개월)이 주민등록상 경기도 거주자여야 하며 맞벌이 등 양육공백이 발생한 가정으로 소득제한은 없다.

 

돌봄비를 받는 돌봄조력자인 4촌 이내 친인척은 타 지자체 거주자도 가능하지만, 사회적가족인 이웃 주민은 대상 아동과 같은 읍면동에 거주해야 하며 동일주소 읍면동에 1년 이상 거주 경기도민이어야 한다.

 

돌봄조력자로 선정되면 돌봄활동 전 ‘경기도평생학습포털(GEEK)’에 회원가입 후 아동안전, 아동학대예방, 부정수급 등 의무교육을 이수해야 한다.

 

신청 기간은 올해 6월 3일부터 11월 10일 예산소진시까지로, 부모 등 신청 양육자가 돌봄조력자의 위임장을 받아 ‘경기민원24’ 누리집(http://gg24.gg.go.kr)에서 일괄 신청해야 한다.

 

경기도는 이번 사업을 통해 자녀양육의 사회적 가치를 존중하고 부모의 양육부담 완화와 더욱 안정적인 보육 환경 조성을 기대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gi-do, the first in the country to accept ‘Gyeonggi-type family care allowance’ starting June 3

 

For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 in addition to relatives, support for care expenses is provided to social family members (neighbors)

 

 

Gyeonggi Province will begin accepting applications for the ‘Gyeonggi-type Family Care Allowance’ on June 3, which provides allowances to relatives or neighbors within the fourth degree who care for children under the age of 24 to 48 months, depending on the number of children being cared for.

 

Gyeonggi-type family care allowance is one of Gyeonggi Province's representative welfare policy series, '360° Always Care', and is an example of the implementation of an agenda discussed at the Population Talk Talk Committee in December last year, covering care expenses for social family members (neighbors) in addition to relatives. It is the first in the country to support the 'Gyeonggi-type family care allowance'.

 

If a care assistant provides care for more than 40 hours a month, they will receive 300,000 won per month for one child, 450,000 won per month for two children, and 600,000 won per month for three children. There is a limit to more than 4 children, so at least 2 care assistants are required to provide careful care.

 

Project targets are Korean nationals, caregivers (parents, etc.) and children (under 24 years old) in 13 pre-agreed cities and counties, including Gunpo, Gwacheon, Gwangmyeong, Hwaseong, Pyeongtaek, Hanam, Guri, Anseong, Pocheon, Yeoju, Dongducheon, Gapyeong, and Yeoncheon. ~48 months) must be a Gyeonggi-do resident according to resident registration, and there is no income limit for families with a gap in childcare due to dual income.

 

Relatives within the 4th degree of kinship who are care assistants who receive care fees can also reside in other local governments, but neighbors who are social family members must reside in the same town, village, or neighborhood as the target child and must be Gyeonggi-do residents who have lived in the town, town, or neighborhood at the same address for more than one year.

 

If you are selected as a care assistant, you must register as a member of the ‘Gyeonggi Lifelong Learning Portal (GEEK)’ before performing any care activities and complete mandatory training on child safety, child abuse prevention, and illegal payments.

 

The application period is from June 3 to November 10 of this year until the budget is exhausted. Applicant caregivers, such as parents, must receive a power of attorney from a caregiver and apply on the 'Gyeonggi Civil Service 24' website (http://gg24.gg.go.kr). You must apply in bulk.

 

Through this project, Gyeonggi Province hopes to respect the social value of child rearing, alleviate the burden of childcare on parents, and create a more stable childcare environment.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경기도, ‘청년 주도 남북청년교류-경기청년피스리더 2기’ 모집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