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의왕시, 전기차 충전구역 AI 시스템 도입
일반차량 진입시 경고음성 송출
기사입력  2021/04/19 [14:14] 최종편집    이동한 기자

 

 

의왕시가 관내 공공시설 전기차 충전구역 14개소 21면에 인공지능 모니터링 시스템을 도입했다.

 

경기도 경제과학진흥원에서 주관한 ‘2020년 경기도 인공지능(AI) 실증사업’에 선정되어 ㈜미르시스템(대표 최우식)과 함께 2억3백만원을 들여 도입한 이번 시스템은, 충전구역 내 차량 진입 시 인공지능 시스템으로 차량번호를 인식하여 전기차와 일반차량을 구분하고, 일반차량일 경우 경광등 점멸과 안내음성을 송출하여 불법주차로 인한 불편 없이 충전기 이용을 할 수 있게 되었으며, 시 홈페이지에서 전기차 충전시설의 위치와 실시간 충전기 사용여부를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이번 시스템은 ▲충전방해 행위 미인지로 인한 과태료 처분 사전예방 ▲충전환경 개선을 통한 전기차 보급활성화 ▲충전시설 이용현황 빅데이터화를 통한 충전소 확충계획 반영 등 다양한 시민편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김상돈 시장은 “전기차 충전구역의 편의제공은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사업인 그린모빌리티 보급 활성화를 위한 첫걸음”이라며, “시에서는 내연기관 자동차의 친환경자동차로의 전환을 통해 미세먼지와 온실가스 저감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의왕시는 이번 전기차 충전시설 시민서비스 효과를 분석하여 2022년까지 추가되는 충전시설 25개소에 대해 인공지능 모니터링 시스템을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Uiwang-si introduces electric vehicle charging zone AI system

A warning sound is transmitted when entering a general vehicle

 

The city of Uiwang has introduced an artificial intelligence monitoring system on 21 sides of 14 electric vehicle charging zones in public facilities.

 

This system, which was selected for the '2020 Gyeonggi Artificial Intelligence (AI) Demonstration Project' hosted by the Gyeonggi-do Economics and Science Promotion Agency, and introduced with a cost of KRW 230 million with Mir System Co., Ltd. The intelligent system recognizes the vehicle number to distinguish electric vehicles and general vehicles, and in the case of general vehicles, it is possible to use the charger without inconvenience caused by illegal parking by flashing a warning light and sending out a guide voice, and the location of the electric vehicle charging facility on the city website. And real-time charger use.

 

This system is expected to benefit various citizens, such as ▲prevention of disposition of fines due to unawareness of charging disturbances ▲activation of electric vehicle supply through improvement of charging environment ▲reflection of charging station expansion plan through big data of charging facility usage status.

 

Mayor Kim Sang-don said, “Providing the convenience of electric vehicle charging zones is the first step toward revitalizing the spread of green mobility, the government’s Green New Deal policy project.” I will work harder.”

 

Meanwhile, Uiwang City plans to expand and operate an artificial intelligence monitoring system for 25 additional charging facilities by 2022 by analyzing the effect of citizen service at the electric vehicle charging facility.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청년발전소 고천센터, 청년 테마특강 수강생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