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의왕시의회, 부동산 투기검증 시작
기사입력  2021/04/19 [14:22] 최종편집    이동한 기자

 

 

의왕시의회(의장 윤미경)가 시의원 전원과 그 배우자와 직계가족까지 부동산 거래 내역을 조사할 수 있도록 ‘개인정보 제공 동의서’를 작성하여 의왕시에 제출했다.

 

의왕시의회는 지난 3월 25일 ‘부동산 투기조사 및 재발방지 대책 마련 촉구 성명서’를 발표하면서, 의원 스스로 땅 투기의혹 조사에 적극적인 동참을 위해 7일까지 동의서를 제출한다는 전원 합의에 따른 것이다.

 

의왕시 감사담당관실에서는 제출된 자료를 근거로 관내 고천, 초평, 월암, 청계2지구와 최근 도시개발이 진행되었던 백운밸리 및 장안지구 등에 대한 토지 거래유무를 확인하게 된다.

 

윤미경 의장은“이번 기회에 올바른 부동산 질서 확립과 깨끗한 공직사회를 위해 앞장설 것”이라며, “조사결과 부동산의 투기 의혹이 발견된다면 예외 없이 원칙에 따라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Uiwang City Council begins real estate speculation verification

 

The Uiwang City Council (Chairman Mi-kyung Yoon) filled out a “consent to provide personal information” and submitted it to the city of Uiwang so that all of the city councilors and their spouses and immediate family members could investigate the details of real estate transactions.

 

On March 25, the Uiwang City Council issued a “statement to urge the preparation of real estate dumping investigations and countermeasures to prevent recurrence,” and all members agreed to submit a consent form by the 7th to actively participate in the investigation of alleged land dumping.

 

Based on the submitted data, the Uiwang City Audit Office will check the existence of land transactions in Gocheon, Chopyeong, Wolam, Cheonggye 2 districts, and Baeun Valley and Jangan districts where urban development was recently conducted.

 

Chairman Yoon Mi-kyung said, “At this opportunity, we will take the lead in establishing a proper real estate order and a clean public service society.” “If an investigation results in a suspicion of real estate speculation, we will respond according to the principle without exception.”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청년발전소 고천센터, 청년 테마특강 수강생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