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치단체의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의회 배수문 의원, 특수교육 위한 토론회 개최
“양적 확대 넘어 특수교육대상자 중심 맞춤형 교육 필요”
기사입력  2021/04/19 [16:36] 최종편집    이동한 기자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배수문 의원(더불어민주당, 과천)이 2021 상반기 경기교육 정책토론회’의 일환으로 ‘경기도교육청 특수교육 현황과 발전방안 마련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 좌장을 맡은 배수문 의원 “교육은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당연히 누려야 할 보편적 권리지만 이 당연한 권리조차 보장받지 못하고, 특수교육대상 학생들은 교육의 불평등을 고스란히 감당한 체 외면 받아온 것이 사실”이라고 말하며, “오늘의 토론회는 우리 특수교육의 현 주소를 고찰하고 경기도의 특수교육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학부모, 교사, 전문가 등 교육의 주체들이 참여한 만큼 특수교육대상자들의 실질적 교육권 보장을 위해 우리가 어떠한 노력을 해야 하는가에 대한 치열한 고민을 통해 미래 특수교육 정책 구현의 초석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토론회의 배경을 설명했다.

 

이날 토론회에는 박근철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 남종섭 교육행정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하여 특수교육 발전에 깊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 유근식·송한준·박덕동·김미숙 의원 등이 참석해 토론회를 경청하였으며, 코로나19 생활수칙에 따라 무관중, 비대면 방식으로 경기도의회 유튜브 라이브방송을 통해 실시간으로 질문과 답변을 하며 도민과 활발한 소통을 하는 가운데 토론회가 진행되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onggi-do Council Member Bae Bae Moon held a discussion meeting for special education

“Beyond quantitative expansion, there is a need for customized education centered on special education subjects”

 

As part of the Gyeonggi Education Policy Debate in the first half of 2021, Rep. Bae Bae Moon (The Democratic Party of Gyeonggi Province, Gwacheon) of the Education Administration Committee of the Gyeonggi Provincial Council held a'Debate to Prepare Special Education Status and Development Plan for the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Education is a universal right that all Koreans should enjoy, but even this natural right is not guaranteed, and it is true that students subject to special education have been exposed to the inequality of education intact." Today's debate is where the subjects of education such as parents, teachers, and experts participated in order to examine the current address of our special education and to find the direction in which special education in Gyeonggi-do should go forward. Through fierce thoughts on whether we should make efforts, we look forward to becoming the cornerstone of the implementation of future special education policies.” He explained the background of the discussion meeting.

 

On this day, Geun-cheol Park, Representative of the Democratic Party of Gyeonggi-do Council, Chairman of the Educational Administration Committee Nam Jong-seop, and Rep. Geun-sik Yoo, Han-jun Song, Deok-dong Park, and Mi-sook Kim, who are deeply interested in the development of special education, listened to the discussion. The discussion was held in a mid-to-non-face-to-face manner while actively communicating with the residents of the Gyeonggi-do council by asking and answering questions in real time through live broadcasting on YouTube.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청년발전소 고천센터, 청년테마특강 수강생 모집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