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행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평촌라이온스클럽 창립 제14주년 기념 및 회장 이·취임식
16대 오영규 회장 취임, 15대 임휘안 회장 이임
기사입력  2021/06/14 [14:11] 최종편집    이동한 기자

 

▲ 취임사 하는 오영규 회장     ©

 

국제라이온스협회 354-B 지구, 평촌라이온스클럽 창립 제14주년 기념 및 회장 이·취임식이 지난 11일 동안구 성지스타위드에 위치한 자체클럽사무실에서 개최됐다.

 

이번 기념식은 코로나19 방역 관계로 인해 지구본부임원 및 제7지역 부총제, 자문고문, 인근클럽 임원, 네스 등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했다.

 

행사는 1부에서 라이온스 윤리강령 낭독과 내빈소개, 신입회원 입회선서, 클럽 연혁보고 및 경과보고 후 임휘안 이임회장의 이임사 순으로 진행됐다.

 

이임사에서 임휘안 회장은 “‘참여하는 봉사, 위대한 클럽’이라는 주제로 1년을 쉼 없이 달려왔다”며, “비대면이라는 어려운 환경에서 많은 도움과 지지를 아끼지 않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지난 1년을 회고하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이어 “새롭게 출발하는 오영규 회장님을 도와 더욱 발전하고 단합하는 평촌클럽이 될 수 있도록 모두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 임휘안 이임회장(좌)과 오영규 신임회장(우)     ©

 

이임사 후에는 지역 부총재 치사, 적극적으로 활동한 라이온스클럽 회원에 대한 시상식 등으로 진행됐다.

 

2부 행사에서는 16대 취임회장인 오영규 라이온의 소개와 함께 취임선서와 클럽기 이양식, 추대패전달식이 거행됐다.

 

▲ 클럽기 이양     ©

 

오영규 신임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제 좌우명 ‘열정과 행동’을 클럽의 발전을 위하는 데에도 적용하겠다”며, “뒤에서 밀어주시고 앞에서 당겨주시는 역대 회장님과 회원님들의 노고에 보답해 최선을 다하여 클럽을 더욱 발전시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임기동안 열정을 다해 헌신적인 봉사를 해오신 임휘안 회장께 진심어린 감사와 존경을 표한다”고 이임회장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기도 했다.

 

▲ 오영규 신임회장     ©

 

새로 취임한 오영규 신임회장은 안양역 인근에 위치한 횟집 ‘조개생각’의 대표로서 생업으로 인해 바쁜 와중에도 6개의 봉사단체에서 활동하며 지역사회를 위해 힘써 온 활동가다. 조실부모한 탓에 남들보다 더욱 부지런히 살아온 오 회장은, 평촌라이온스클럽에서도 누구보다 왕성한 봉사활동과 후원금 지원에 앞장서왔으며, 새로 회장에 취임됨에 따라 평촌라이온스클럽이 지역사회를 위해 더욱 노력할 것임이 기대되고 있다.

 

취임사 이후에는 이임회장에게 감사패 전달식이 이어졌으며, 라이온의 노래 제창 및 사자후와 폐회선언 및 타종으로 평촌라이온스클럽 창립 제14주년 기념식은 그 막을 내렸다.

 

한편 평촌라이온스클럽은 총 57명의 회원이 적극적으로 지역 내에서 봉사활동에 임하고 있으며, 최대호 안양시장을 배출한 명문클럽임을 자타가 공인하고 있다. 특히 지난 5월 26일 제43회 지구연차대회에서 대상클럽에 선정돼 모범클럽으로서의 명성을 이어나가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Pyeongchon Lions Club 14th Anniversary Celebration and Chairman's Inauguration Ceremony

 

Inauguration of the 16th president Young-gyu Oh, the 15th president Hwi-an Lim

 

Lions Clubs International District 354-B, Pyeongchon Lions Club commemoration of the 14th anniversary and the inauguration ceremony of the president were held on the 11th at its own club office located in the former Starweed, Seongji.

 

Due to the COVID-19 quarantine, only a minimum number of people attended the ceremony, including district headquarters executives, regional 7th vice-governor, advisory advisors, nearby club officers, and Ness.

 

In the first part, the Lions Code of Ethics was read, guest introduction, new member's oath, club history report and progress report, followed by the appointment of Director Im Hwi-an.

 

In this speech, Chairman Lim Hwi-an said, “I have been running non-stop for a year under the theme of ‘participating service, a great club’. ,” he said as he looked back on the past year and expressed his gratitude. He continued, “Please help President Oh Young-gyu, who is starting out, and make every effort to become a more developed and united Pyeongchon Club.”

 

After the resignation, an awards ceremony was held for the death of the regional vice-governor and an award ceremony for the active members of the Lions club.

 

In the second part of the event, the 16th inaugural president, Lion Oh Yeong-gyu, introduced the oath of office, the club flag transfer ceremony, and the ceremony to deliver the plaque.

 

In his inaugural address, Oh Young-gyu, the new president, said, “I will apply my motto ‘passion and action’ to the development of the club. We will develop it,” he said. He also expressed his gratitude to Chairman Im Hwi-an, saying, “I express my sincere gratitude and respect to Chairman Lim Hwi-an for his passionate and devoted service during his tenure.”

 

New Chairman Oh Young-gyu, who took office near Anyang Station, is an activist who has worked hard for the local community by working in six volunteer groups despite being busy with his livelihood as a representative of a sushi restaurant located near Anyang Station. President Oh, who has been more diligent than others due to his maternal and grandparents, has been at the forefront of more vigorous volunteer activities and donations than anyone else in the Pyeongchon Lions Club. As the new president takes office, the Pyeongchon Lions Club is expected to work harder for the community. have.

 

After his inaugural address, a plaque of appreciation was delivered to President Im Lee, followed by a ceremony to celebrate the 14th anniversary of the founding of the Pyeongchon Lions Club with the chanting of the Lions song and the closing ceremony and bell.

 

Meanwhile, a total of 57 members of Pyeongchon Lions Club are actively engaged in volunteer activities in the region, and others have recognized that it is a prestigious club that produced Anyang Mayor Choi Dae-ho. In particular, it was selected as the grand prize club at the 43rd district general conference on May 26, and is continuing its reputation as a model club.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모집
군포시 중앙도서관, 이동도서관 희망지역 추가 공모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