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종합(국회의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양원팀 국회의원, 국토부장관과 새로운 철도망 협의
인천2호선 안양 연장선 및 GTX-C 노선, 서부선 안양 연장선 논의
기사입력  2021/06/21 [11:03] 최종편집    이동한 기자

 

 

안양원팀 국회의원인 강득구 의원과 이재정 의원, 민병덕 의원이 지난 10일 국회에서 안양의 새로운 지역철도망을 논의하기 위해 노형욱 국토부장관과 면담을 가졌다. 이 자리에는 국토부 김선태 철도국장도 함께 배석했다.

 

강득구 의원의 주선으로 이루어진 이번 회동은 지난 4월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대한 공청회에서 ‘인천2호선 연장선’이 인천대공원에서 광명역을 거쳐 안양으로 연장되는 노선이 ‘추가노선’으로 발표되면서 높아진 지역주민들의 기대가 반영됐다.

 

강득구 의원은 “주민들의 생활편의를 위해 꼭 필요한 경기서남권 철도망 계획에 안양의 외곽지역으로 연결되는 새로운 철도가 꼭 필요하다”면서, “박달스마트밸리 단지 조성과 맞물려 인천2호선 연장선이 꼭 박달을 거쳐 안양으로 올 수 있도록 국토부와 실무적인 논의를 계속 하겠다”고 밝혔다.

 

이재정 의원과 민병덕 의원은 GTX-C노선이 인덕원역에 정차하는 것은 경제성으로도 입증되었다는 입장을 밝히고, 국토부의 결정을 촉구했다. 또한, 관악산과 서울대를 연결하는 ‘서부선 안양연장선’의 필요성에 대해서도 피력하고, 4호선 급행의 범계역와 평촌역 정차에 대해서도 논의를 진행하였다.

 

노형욱 국토부장관은 “만안구 주민 뿐 아니라 안양주민들의 관심사인 ‘인천2호선 연장선’은 6월 국토부의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이 최종 고시된 후, 시흥, 광명의 3기 신도시 사업의 결정과 박달스마트빌리 사업의 진행 여부에 따라 확정 여부가 결정되므로 관련 사업에 대한 계속적인 진행이 매우 중요하다”는 의견을 주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yang-won Team Member of Parliament and Minister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to discuss new railroad network

Discussion of Anyang Extension Line of Incheon Line 2 and GTX-C Line, Anyang Extension Line of West Line

 

Rep. Kang Deuk-gu, Rep. Lee Jae-jeong, and Min Byeong-deok, members of the Anyangwon team, had an interview with Minister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Noh Hyung-wook at the National Assembly on the 10th to discuss Anyang's new regional railway network. Kim Seon-tae, director of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lso attended the event.

 

This meeting, which was organized by Rep. Kang Deuk-gu, was raised as an 'additional route' was announced at a public hearing on the 4th national railway network construction plan in April of which the 'Incheon Line 2 extension line' extended from Incheon Grand Park through Gwangmyeong Station to Anyang. The expectations of local residents were reflected.

 

Rep. Kang Deuk-gu said, “For the plan of the railway network in the southwest region of Gyeonggi-do, which is essential for the convenience of residents, a new railway connecting to the outskirts of Anyang is absolutely necessary.” “In conjunction with the construction of the Bakdal Smart Valley complex, the extension line of Incheon Line 2 must pass through Bakdal. We will continue to have practical discussions with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so that we can come to Anyang.”

 

Rep. Lee Jae-jeong and Min Byung-deok expressed their position that stopping the GTX-C line at Indeokwon Station was also proven economically, and urged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for a decision. In addition, the necessity of the ‘Seobu Line Anyang Extension Line’ connecting Gwanaksan Mountain and Seoul National University was expressed, and there was also a discussion about the stops of the Line 4 express at Beomgye Station and Pyeongchon Station.

 

Minister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Noh Hyung-wook said, “After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nounced the 4th National Railway Network Construction Plan in June, the 'Incheon Line 2 extension line', which is of interest not only to the residents of Manan-gu but also to Anyang residents, was decided and delayed in the 3rd new town project in Siheung and Gwangmyeong. It is very important to continue to proceed with the related projects, as the decision is made depending on whether the smart billy project is progressing or not.”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모집
군포시 중앙도서관, 이동도서관 희망지역 추가 공모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