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양이 ‘걷고 싶은 마을’로 바뀐다
‘모두를 위한 유니버설 디자인 사업’ 추진, 노후시설물 개선
‘길 찾기 쉬운 안내체계 디자인 개선 사업’ 추진, 종합 안내체계 구축
기사입력  2021/09/30 [10:16]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안양역 광장과 지하연결 계단에 설치되는 거점 안내판.     ©

 

안양시가 ‘걷고 싶은 마을’로 바뀐다. 안양시(시장 최대호)는 안양역 인근에서 노인이나 장애인, 어린이, 외국인 등 누구나 편리하게 도시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노후시설물을 개선하는 ‘모두를 위한 유니버설 디자인 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이와 함께 ‘길 찾기 쉬운 안내체계 디자인 개선 사업’을 추진, 안양역, 일번가지하상가, 중앙지하도상가를 지나는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원하는 목적지에 찾아갈 수 있도록 종합안내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유니버설 디자인은 나이나 신체 조건, 인지 능력, 언어의 제약 없이 편리한 환경을 만드는 디자인을 뜻한다. 담당 부서는 도시재생과 도시디자인팀이다.

 

‘모두를 위한 유니버설 디자인 사업’은 2020년 3월 경기도 ‘모두를 위한 유니버설 디자인 공모’ 사업에 선정됨으로써 확보한 도비 1억5,000만 원을 포함하여 총 5억 원 규모로 진행되며, 9월말 착공하여 2021년 12월 완공 예정으로 추진된다. 이 사업은 안양역 후문에서 진흥육교까지 캐노피 설치 등 보행환경 개선, 노후시설물 개선으로 주·야간 보행 안전 확보가 주요 사항이다.

 

먼저 안양역 2번 출구와 버스정류장을 연결하는 캐노피(덮개)가 설치되어 우천 및 기상 악화 시 보행자 보호, 원활한 보행 흐름 유도가 기대된다.

 

교통사고 예방 등 주·야간 보행 안전을 확보하고자 횡단보도 및 교차로를 높이고, 안내 표지판·차선 분리봉·볼라드(bollard, 자동차가 인도에 진입하는 것을 막기 위해 차도와 인도 경계면에 세워 둔 구조물)를 설치한다. 일번가 공영주차장 주차면을 일부 재배치하여 횡단보도 대기공간을 확장함으로써 진흥육교 이용자의 안전성 또한 확보할 예정이다.

 

진흥육교에 점자블록 및 미끄럼방지용 패드, 손잡이, 계단 유도 표지판 및 선형 블록 등을 시공하고, 엘리베이터 경사로 캐노피 설치로 보행약자의 이용 환경을 개선하기로 했다.

 

아울러 ‘길 찾기 쉬운 안내체계 디자인 개선 사업’도 추진된다. 지난 3월 확보한 도비 1억5,000만원 포함, 총 5억 원을 들여 9월말부터 12월까지 추진된다. 그에 따라 안양역, 일번가지하상가, 중앙지하도상가를 지나는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원하는 목적지에 찾아갈 수 있도록 종합안내체계가 구축될 예정이다.

 

▲ 안양역 2번 출구부터 버스 승강장까지 설치되는 캐노피     ©

 

우선 안양역 일대 지상 안내체계를 개편한다. 보행자의 이동 동선에 지도와 주요 시설 정보가 기재된 거점 안내판, 관광홍보판 및 보행안내판을 설치하여 목적지를 쉽게 찾아갈 수 있도록 유도한다.

 

일번가지하상가와 중앙지하도상가 구역을 통합하고, 출입구 번호와 구역별 컬러를 알기 쉽게 개선할 예정이다. 지하상가 출입구 표지와 안내판의 시인성을 개선하여 보행자가 지하상가 이용에 어려움을 느끼지 않도록 한다.

 

또한, 지하상가 기둥에 안내지도 및 매장 검색 키오스크(kiosk, 무인주문시스템)를 설치, 천장·바닥·화장실 및 매장번호 표지 개선으로 상가 활성화 및 이용의 편의성을 높인다.

 

안양시 도시재생과 관계자는 “앞으로도 관련 부서에서 안양역 일대의 보행환경을 개선하여 시민이 안전한 안양, 걷고 싶은 마을이 되도록 유관 기관과 적극 협력하겠다. 사업이 차질 없이 이행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 '모두를 위한 유니버셜 디자인 사업' 기본계획     ©

 

▲ 지하상가 내 기둥 안내판. 안내지도와 매장 검색 키오스크가 설치될 예정이다.     ©

 

 

<이 뉴스는 구글에서 번역해 일부 수정했습니다>

This news was translated by Google.

 

Anyang turns into a ‘walkable village’

Promotion of ‘Universal Design for All’, improvement of old

facilities

Promotion of the ‘Easy-to-navigate guide system design

improvement project’, establishment of a comprehensive guide

system

 

 

Anyang City is transformed into a ‘Walkable Village’. Anyang City(Choe-Daeho) ispromoting

the ‘Universal Design Project for All’ to improve old facilities near Anyang Station so that

anyone, including the elderly, the disabled, children, and foreigners, can conveniently use 

city facilities. Along with this, the city plans to promote the ‘design improvement project for an easy-to-find guide system’ and establish a comprehensive guide system so that

anyone passing through Anyang Station, Ilbeonga Underground Shopping Mall, and

Jungang Underground Shopping Mall can easily and conveniently find their desired

destination.

 

Universal design refers to design that creates a convenient environment without restrictions

on age, physical condition, cognitive ability, or language. The department in charge is the

Urban Regeneration and Urban Design Team.

 

The 'Universal Design Project for All' is a total of 500 million won, including 150 million won

secured by being selected as the Gyeonggi-do 'Universal Design for All' project in March

2020. It is slated for completion in December 2021. The main issues for this project are to

improve the pedestrian environment, such as installing a canopy from the back gate of

Anyang Station to the Jinheung Overpass, and to secure day and night pedestrian safety

by improving old facilities.

 

First, a canopy (cover) connecting Anyang Station Exit 2 and the bus stop is installed,

which is expected to protect pedestrians and induce smooth walking flow in case of rain or bad weather.

 

Raise crosswalks and intersections to secure day and night pedestrian safety, such as

preventing traffic accidents, and install guide signs, lane separators, and bollards do. The

safety of users of the Jinheung Overpass will also be secured by partially rearranging the

parking area of ​​the public parking lot on the 1st Street to expand the waiting space for the

crosswalk.

 

It was decided to install braille blocks, anti-skid pads, handrails, stair guide signs, and

linear blocks on the Jinheung Overpass, and to improve the use environment for the

handicapped by installing an elevator ramp canopy.

 

In addition, a project to improve the design of an easy-to-find guide system is also being

promoted. The project will be implemented from the end of September to December with a

total of 500 million won, including 150 million won from the provincial government secured

in March. Accordingly, a comprehensive guide system will be established so that anyone

passing through Anyang Station, Ilbeonga Underground Shopping Mall, and Jungang

 

Underground Shopping Mall can easily and conveniently find their desired destination.

First, the ground guidance system around Anyang Station will be reorganized. Induce

pedestrians to find their destination easily by installing base information boards, tourism

information boards, and pedestrian information boards with maps and major facility

information on the movement of pedestrians.

 

The Ilbeon Street Underground Shopping Mall and the Central Underpass Shopping District

will be integrated, and the entrance number and color of each area will be improved to make it easier to understand. By improving the visibility of the underground shopping mall

entrance signs and information boards, pedestrians do not feel difficulties in using the underground shopping mall.

 

In addition, information map and store search kiosks (unmanned ordering system) are

installed on the pillars of the underground shopping mall, and the ceiling, floor, toilet, and

store number signs are improved to activate the shopping mall and increase the

convenience of use.

 

An official from the Urban Regeneration Division of Anyang City said, “The relevant

departments will continue to actively cooperate with related organizations to improve the

pedestrian environment around Anyang Station to make Anyang a safe and walkable village

for citizens. We will do everything we can to ensure that the project can be carried out

without any setbacks.”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군포시 중앙도서관, ‘예술로 물드는 가을 인문학 강의’ 개설
주간베스트 TOP10